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생활경제 >비즈앤걸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Biz&Girl] 쌍방울, 트라이 모델로 '구혜선' 발탁…CF 감독도 겸임
입력: 2022.03.11 11:28 / 수정: 2022.03.11 11:28

색다른 브랜드 광고로 젊은 감각 강조

쌍방울이 배우 구혜선을 트라이 광고모델이자 CF 감독으로 선정했다. /쌍방울 제공
쌍방울이 배우 구혜선을 '트라이' 광고모델이자 CF 감독으로 선정했다. /쌍방울 제공

[더팩트│최수진 기자] 쌍방울이 배우 구혜선을 자사 대표 브랜드 '트라이' 광고모델이자 CF 감독으로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트라이는 구혜선의 열정과 도전 정신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과 일치해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향후 구혜선과 온라인을 통해서도 색다른 이미지의 마케팅을 강화할 예정이다.

구혜선은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광고 시나리오를 직접 구성하고 제안하며 CF 제작에 대한 열정을 보이고 있다. 구혜선은 트라이 광고를 통해 속옷의 답답함과 불편함에서 벗어나 편안함과 자유로움을 얻는 모습을 담아낸다.

쌍방울 관계자는 "1990년대 선보인 이덕화 엘리베이터 광고의 강렬한 이미지가 현재까지도 회자되고 있는 만큼 이번 광고를 통해 트라이의 색다른 이미지 변신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며 "구혜선 감독의 감각을 살린 특유의 몽환적이고 감정적인 영상으로 트라이의 자유로움과 편안함을 강조한 한편의 작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트라이는 최불암, 이덕화, 류시원, 권상우, 김수현 등 남성 모델을 기용하며 강한 남성을 상징하는 이미지가 강했다. 이를 탈피하기 위해 이효리, 김나영, 낸시랭 등 여성 모델을 기용하며 패밀리 이너웨어로 소비자에게 다가서고 있다.

한편, 쌍방울은 이번 광고를 계기로 최근 패션업계에서 여성과 남성의 차이를 강조하지 않는 젠더리스 트렌드가 강세를 보이는 만큼 트라이 브랜드 또한 MZ세대가 추가하는 다양한 자아와 남녀 모두의 집단적 개성을 아름답게 표현할 수 있는 브랜드로 이미지를 확실히 각인시킬 예정이다.

jinny061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