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신세계백화점, 업계 최초로 밀란·파리 패션쇼 라이브 중계
입력: 2022.02.27 06:00 / 수정: 2022.02.27 06:00

프라다·토즈·보테가 베네타·발렌티노·미우미우 등 모바일 앱으로 감상 가능

신세계백화점이 이태리 밀란과 프랑스 파리 패션위크의 럭셔리 브랜드 현지 패션쇼를 앱에서 선보인다. /더팩트 DB
신세계백화점이 이태리 밀란과 프랑스 파리 패션위크의 럭셔리 브랜드 현지 패션쇼를 앱에서 선보인다. /더팩트 DB

[더팩트│최수진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이태리 밀란과 프랑스 파리 패션위크의 럭셔리 브랜드 현지 패션쇼를 앱에서 선보인다. 해외 패션위크 패션쇼를 라이브로 중계하는 건 유통업계 최초다.

신세계 럭셔리 패션위크 테마로 열리는 이번 중계는 신세계 앱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감상할 수 있으며, 이후에는 VOD를 통해 다시 찾아보는 것도 가능하다.

이번 패션쇼 라이브는 프라다, 토즈, 보테가 베네타, 발렌티노, 미우미우 등 글로벌 브랜드가 참여하며, 유럽에 직접 가지 않고도 신세계 앱을 통해 2022년 가을겨울(F/W) 시즌 새 콜렉션을 감상하고 올해 트렌드를 미리 가늠할 수 있는 기회다.

프라다와 토즈를 시작으로 오는 27일 보테가 베네타, 3월 6일 발렌티노, 8일 미우미우의 패션쇼를 준비했다. 시청 고객을 대상으로 SNS 인증 이벤트도 진행한다.

신세계는 이번 패션위크 라이브 방송과 동시에 모바일 앱 내 FIT을 통해 참여 브랜드의 봄여름(S/S) 시즌 신상품을 소개하고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봄맞이 쇼핑 수요를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향후 시청 데이터를 기반으로 올 하반기 가을겨울(F/W) 시즌에 대한 신규 프로모션까지 연계해 차별화 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신세계는 백화점 앱을 통해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선보이며, 미래형 백화점으로 도약하고 있다. 특히 브랜드 할인 정보를 넘어 최신 트렌드와 쇼핑 경험, 인문학적 지식 등을 담아 제공하며 차별화 마케팅에 적극 나섰다.

단순히 쇼핑 정보만을 전하던 과거에서 벗어나 유통업계 최초로 도입한 전자책 서비스, 뮤직 큐레이션, 제철 음식 레시피, 소셜 서비스 등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까지 선도하고 있다.

올해 1월부터는 백화점 앱 내 매거진 메뉴를 신규 오픈하며 신상품에 대한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입점 브랜드와의 협업으로 보다 높은 양질의 콘텐츠를 고객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최근에는 3D 아티스트와 협업한 이미지를 NFT로 직접 제작해 고객에게 증정하는 이벤트까지 진행하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성환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상무)은 "신세계백화점이 유럽 패션위크 현지의 생생한 모습을 모바일 앱을 통해 선보이게 됐다"며 "디지털 서비스를 발빠르게 선보여온 신세계가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더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inny061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