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자동차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르노삼성, 1월 내수 1.3만 대 판매…'QM6·XM3' 흥행에 두 배↑
입력: 2022.02.04 15:51 / 수정: 2022.02.04 18:05

전년 동기 대비 1만3314대…절반 이상이 XM3 수출

르노삼성자동차가 1월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16.4% 증가한 총 1만3314의 실적을 거뒀다. 사진은 XM3(수출명 르노 뉴 아르카나).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르노삼성자동차가 1월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16.4% 증가한 총 1만3314의 실적을 거뒀다. 사진은 XM3(수출명 르노 뉴 아르카나).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더팩트ㅣ이선영 인턴기자] 르노삼성자동차(르노삼성)는 지난 1월 내수 4477대, 수출 8837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16.4% 증가한 총 1만3314대를 판매했다고 4일 밝혔다.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QM6'는 전년 동기 대비 45.1% 늘어난 2865대가 판매되며 실적을 견인했다. 특허받은 도넛탱크 고정 기술을 탑재한 국내 유일 LPG SUV QM6 LPe 모델은 QM6 전체 판매의 60.8%(1743대)를 차지했고, 가솔린 GDe 모델이 38.9%(1114대)로 뒤를 이었다. 트림 별로는 상위 트림인 RE 시그니처와 프리미에르가 QM6 전체 판매의 67.4%(1931대)를 차지하며 고급 사양 모델들이 소비자에게 많은 선택을 받았다.

유럽 시장을 중심으로 인기인 XM3는 전년 동기 대비 23.3% 증가한 1418대가 판매됐다. 트림별로는 고급 사양의 RE와 RE 시그니처 모델이 XM3 판매의 90% 이상을 차지했다.

중형 세단 'SM6'는 지난해 10월 2022년형 모델 출시 이후 지속적인 판매 증가세에도 불구하고 연초 일시적인 부품 수급 문제로 출고 대수가 감소하며 124대가 판매됐다.

르노 브랜드 모델은 '마스터'와 '조에'가 각각 66대, 4대씩 팔렸다.

르노삼성의 1월 수출은 'XM3(수출명 르노 뉴 아르카나)' 7747대를 비롯해 'QM6(르노 꼴레오스)' 1086대, '트위지' 4대 등 총 8837대가 선적되며 전년 동기 대비 237.5% 증가했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1월 말 기준으로 600명을 웃도는 SM6 출고 대기 고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부품 수급 정상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seonyeong@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