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업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나재철 금투협회장 "퇴직연금 시대 개막…주니어 ISA 도입 노력"
입력: 2022.01.26 16:16 / 수정: 2022.01.26 16:16

"연금 선진국 벤치마킹해 수익률 증가에 노력할 것"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이 26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민자산 증식의 터전으로서의 자본시장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융투자협회 제공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이 26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민자산 증식의 터전으로서의 자본시장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융투자협회 제공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은 26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확정기여형(DC)과 개인형(IRP) 퇴직연금에 디폴트옵션이 도입돼 연금 선진국과 같은 퇴직연금 투자시대가 개막했다"며 "연금 선진국을 벤치마킹해 수익률 증가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는 확정기여(DC)형 퇴직연금에 가입한 근로자가 구체적인 운용 지시를 하지 않으면 미리 약정한 대로 자산운용사가 연금을 운용하는 퇴직연금 사전 지정 운용제도다. 올해 7월 도입된다.

나 회장은 "이같은 기반을 통해 국민 자산증식의 터전으로서의 자본시장 조성에 노력하겠다"며 "또한 올해 계좌 이전 간소화, 손익통산 시스템 구축 지원을 통한 투자형 ISA 제도의 활성화를 추진하는 한편 주니어 ISA 제도의 조기 도입에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이 외에도 올해 주요 추진과제로 '신산업에 대한 모험자급 공급 확대를 통한 경제의 구조적 전환 지원'을 제시했다.

이를 위해 협회는 BDC(기업성장투자기구)의 신속한 출범 지원에 나서는 한편 모험자금 공급 주체인 투자자가 혁신기업의 성장 과실을 향유한 후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 확립을 모색한다.

또한 대국민 금융투자 교육 강화에도 나선다. 나 회장은 금융투자 무료 교육 플랫폼인 '알투플러스'의 보급 확대를 통한 건전한 투자문화 조성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나 회장은 "퇴직연금 투자시대가 본격화하고 금융상품이 점점 복잡해지면서 금융 교육의 중요성은 점점 커지고 있다"며 "더는 '묻지마 투자'가 아닌 '알고하는 투자'를 위해 알투플러스의 광범위한 보급, 건전한 투자문화 조성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자본시장의 새로운 성장 기반 확충에 매진할 방침이다. 협회는 올해 가상자산 시장의 급속한 성장, AI의 금융업무 접목 등 급변하는 디지털 금융 생태계 속에서 새로운 시장 개척 지원에 나선다.

나 회장은 "가상자산에 대한 규제가 명확해진다면 업계는 가상자산 투자와 관련해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디지털 및 온라인 비즈니스 환경에 적합한 규제체계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부연했다.

pkh@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