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금융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스톡옵션 논란'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 등 경영진 3명 사퇴
입력: 2022.01.20 17:52 / 수정: 2022.01.20 17:52

신원근 내정자 등 5명 경영진, 매각 주식 재매입 진행

카카오페이는 류영준 대표 등 경영진 3명이 물러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카카오 제공
카카오페이는 류영준 대표 등 경영진 3명이 물러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카카오 제공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 장기주 경영기획 CFO(부사장), 이진 사업총괄 CBO(부사장)가 물러난다.

20일 카카오페이에 따르면 류영준 대표, 장기주 CFO, 이진 CBO는 이날 사퇴 의사를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이번 스톡옵션 행사와 관련된 8명의 경영진은 카카오 공동체 얼라인먼트센터(Corporate Alignment Center, CAC)에 일괄 사퇴 의사를 표했다"며 "이들은 경영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한 기간만 근무하게 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페이는 빠르게 이사회를 개최해 향후 리더십 체계를 논의한다는 설명이다.

CAC에서는 대표 내정자인 신원근 부사장을 포함한 5명의 경영진은 카카오페이에 잔류해 상황을 수습하고 추후 재신임을 받도록 권고했다. 5명의 임원진 재신임 여부는 크루들과 함께 구성할 신뢰 회복을 위한 협의체와의 논의 등을 통해 새로 구성될 이사회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협의체에선 이 밖에도 추가적인 신뢰 회복 방안을 마련해서 실행하게 된다.

이와 함께 신 내정자 등 카카오페이에 남게 되는 5명의 경영진은 책임경영 강화를 위해 자신들이 매각한 주식 재매입을 진행하기로 했다. 신 내정자는 이번 스톡옵션 행사로 얻은 수익 전부를 자사주 매입에 활용하고, 대표로 선임되는 경우 임기 동안에 매도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이런 계획의 실행을 위해 내부자거래 방지 규정 등을 면밀히 검토하고 구체적인 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다.

신원근 내정자는 "저희의 잘못된 판단으로 많은 분들께 상심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면서, "카카오페이를 처음 출시하던 초심으로 돌아가 고객과 주주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js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