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내년부터 수도권 7억원 전세도 ‘주금공 대출’ 가능
입력: 2021.12.26 15:01 / 수정: 2021.12.26 15:01
주택금융공사는 26일 전세보증 가입을 위한 보증금 요건을 수도권 기준 기존 5억 원에서 7억 원으로, 수도권 외 지역은 3억 원에서 5억 원으로 올린다고 밝혔다. /더팩트 DB
주택금융공사는 26일 전세보증 가입을 위한 보증금 요건을 수도권 기준 기존 5억 원에서 7억 원으로, 수도권 외 지역은 3억 원에서 5억 원으로 올린다고 밝혔다. /더팩트 DB

[더팩트ㅣ정용석 기자] 주택금융공사(HF)는 전세보증 가입을 위한 보증금 요건을 수도권 기준 기존 5억 원에서 7억 원으로, 수도권 외 지역은 3억 원에서 5억 원으로 올린다고 26일 밝혔다.

주금공은 지난 23일 개인보증시행세칙을 이같이 개정했다. 올해 전셋값이 크게 오르면서 공사의 전세보증 대상에서 제외되는 사례가 많아지자 세입자 부담을 덜기 위한 취지다.

변경 기준은 다음 달 3일 이후 신청분부터 적용된다. 신규 전세 계약자는 물론 기존 공사 보증이나 다른 기관 보증을 이용 중인 고객들도 해당 전세보증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전세대출금의 최대 보증 한도는 기존과 동일한 2억 원으로 유지된다.

전세보증은 전세대출을 이용할 때 요건에 맞는 보증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시중은행 등을 통해 위탁보증 형태로 공급된다. 대출금리와 보증료 등 자세한 사항은 은행 상담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준우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공적 보증을 이용할 수 없었던 고객의 가입 문턱을 낮춰 최근 대출금리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서민 경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무주택 서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신상품 개발과 제도 개선을 심도 있게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yong@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