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업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미래에셋, '2021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 종료…금융업권 분석 과제 제시
입력: 2021.12.02 17:34 / 수정: 2021.12.02 17:34
최근 열린 2021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에서 안인성 미래에셋증권 디지털부문대표와 대상 수상팀인 미래소녀팀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 제공
최근 열린 '2021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에서 안인성 미래에셋증권 디지털부문대표와 대상 수상팀인 미래소녀팀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 제공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미래에셋증권은 지난 7월 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생명과 함께 개최한 '2021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이 지난달 30일 종료됐다고 2일 밝혔다.

미래에셋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은 고객 투자 결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주제를 선정해 참여 학생들이 현업의 실제 분석 프로세스를 경험하고 금융 데이터에 대한 깊이 있는 고민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5회 차를 맞은 이번 행사는 금융투자업계 대표적인 행사다. 수상 내역별로 인턴십과 입사 시 서류전형 면제 등 혜택을 제공한다. 상금은 대상 2000만 원을 포함해 총상금 5000만 원이다.

이번 행사는 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자산운용과 공동 개최를 통해 다양한 금융업권의 분석 과제를 제시했다. 또한 데이터전문기관을 통해 비식별 처리된 고객 데이터를 제공함으로써 참가자들이 실제 고객의 투자 현황을 분석하고 과학적 아이디어를 도출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 금융 빅데이터 페스티벌에는 학생 총 1130명이 참여했다. 주제는 미래에셋증권 '내가 만드는 Next m.Club', 미래에셋생명 '변액펀드 키워드 기반 시각화',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ETF를 이용한 투자전략개발' 등 세 가지였다.

결선 행사와 시상식은 유튜브 스트리밍으로 진행됐다. 결선에 진출한 팀은 미래에셋 그룹사 데이터사이언티스트 멘토링을 받았다. 박병욱 서울대학교 통계학과 교수, 김동규 KAIST 경영공학부 교수 등 현직 전문가 심사를 받았다.

최종 대상은 상금 2000만 원의 주인공이 된 ‘미래소녀’ 팀이 받았다. 이 팀은 '핵심키워드를 활용한 변액 펀드 시각화 및 개인 맞춤형 펀드 추천'이라는 주제로 응모했다. 미래소녀팀은 미래에셋생명에서 제공한 금융상품 데이터에 자연어 분석 기법을 적용하고 디지털 환경에서 고객이 이해하기 쉽도록 펀드 정보를 시각화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안인성 미래에셋증권 디지털부문대표는 "금융 분야의 데이터 활용은 필연적인 흐름이며, 이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 좋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금융 데이터 분야의 새로운 인재 발굴과 양성을 위해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pkh@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