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삼성전자서비스, 제26회 서비스 기술경진대회 개최
입력: 2021.12.02 16:17 / 수정: 2021.12.02 16:17
삼성전자서비스가 제 26회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서비스 엔지니어들이 경합을 벌이고 있는 모습.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서비스가 '제 26회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서비스 엔지니어들이 경합을 벌이고 있는 모습. /삼성전자 제공

약 300개 서비스센터서 추천받은 엔지니어 1200여 명 참가

[더팩트|한예주 기자] 삼성전자서비스는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삼성전자 CS아카데미에서 '제26회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는 제품을 수리하는 서비스 엔지니어들이 서로의 전문성과 기술력을 겨루는 경연의 장이다.

지난 1일부터 이틀간 진행되는 올해 대회에는 전국 300여 서비스센터에서 추천받은 서비스 엔지니어 약 1200여 명 중 지역별 예선을 통과한 102명이 본선에 올라 경합을 벌였다.

본선은 '수리기술 경진'과 '서비스 혁신사례 발표' 2개 분야로 나눠 총 9개 종목으로 진행된다.

'수리기술 경진'은 5종목으로 고객이 실제 제품을 사용하는 환경에서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휴대폰 등을 얼마나 신속·정확하게 수리하는지 평가하는 부문이다.

최근 AI, IoT 등 제품 간 융·복합이 발달하며 여러 제품을 유기적으로 연결해 사용함에 따라 수리 엔지니어가 다수의 제품을 동시에 진단하고 수리할 수 있는 멀티 기술 역량을 확보하고 있는지를 중점 평가한다.

'서비스 혁신사례 발표'는 4개 종목으로 수리 효율을 향상시켜주는 장비나 기술 등을 연구해 발표하는 부문이다. 대회에서 채택된 사례는 실제 서비스 현장에 적용돼 수리 효율성은 물론 작업 안전성을 높이는데 활용된다.

종목별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참가자 18명에게는 금상, 은상, 동상이 차등 시상되며, 가장 높은 성적을 거둔 참가자 5명에게는 최고 영예인 고용노동부 장관상과 국제기능올림픽대회 한국협회장상이 추가 수여된다.

삼성전자서비스는 대회와 함꼐 임직원에게 기술 발전 방향과 트렌드를 제시하기 위한 전시관도 개최하고 있다. 전시관에는 임직원이 개발한 수리용 장비뿐 아니라 웨어러블 로봇, 증강현실(AR) 등 스마트 기술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체험관도 선보인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주요 행사는 온라인 중계하고 사이버 전시관도 운영해 임직원 및 내방객이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대회를 참관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서비스 측은 "제품이 지속 발전함에 따라 엔지니어의 기술 역량 확보가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다"며 "기술력을 기반으로 고객이 기대하는 그 이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yj@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