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업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올해 코스피 IPO 공모금액 17조 원 '역대 최대'
입력: 2021.11.24 15:28 / 수정: 2021.11.24 15:28
올해 크래프톤 기업공개(IPO) 공모금액은 4조3000억 원 수준이다. /크래프톤 제공
올해 크래프톤 기업공개(IPO) 공모금액은 4조3000억 원 수준이다. /크래프톤 제공

공모시총 87조2000억 원 달해

[더팩트|윤정원 기자] 올해 코스피 기업공개(IPO) 시장이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2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해 코스피 공모금액은 17조 원으로, 종전 최대 규모인 2010년 8조8000억 원을 두 배 이상 상회했다. 신규상장 기업 공모시가총액은 87조2000억 원으로 기존 최대 규모인 2010년 36조6000억 원을 크게 넘어섰다.

올해는 20개 사가 코스피에 상장했다. 신규상장 기업은 △솔루엠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SK바이오사이언스 △SK IET △NH스팩19호 △SD바이오센서 △엠씨넥스 △카카오뱅크 △PI첨단소재 △크래프톤 △한컴라이프케어 △롯데렌탈 △아주스틸 △일진하이솔루스 △현대중공업 △케이카 △카카오페이 △디앤디리츠 △SK리츠 △NH리츠 등이다.

올해 IPO 공모금액이 최고치를 달성한 것은 △크래프톤(4조3000억 원) △카카오뱅크(2조6000억 원) △SK IET(2조2000억 원) 등 대형 우량기업의 공모가 이어진 영향이다. 연말 기준 IPO 공모금액은 17조2000억 원을 기록할 전망이다.

신규상장 공모시총은 11월 현재 87조2000억 원 수준이다. 마찬가지로 역대 최대 규모다. 연말 기준으로는 87조6000억 원을 기록할 전망이다. 공모시총 순위는 △크래프톤 24조4000억 원 △삼성생명 22조 원 △카카오뱅크 18조5000억 원 △삼성에스디에스 14조7000억 원 △넷마블 13조3000억 원 △카카오페이 11조7000억 원 △롯데쇼핑 11조4000억 원 △삼성바이오로직스 9조 원 △SK IET 7조5000억 원 △제일모직 7조2000억 원 등의 순이다.

내년 초에는 LG에너지솔루션, 현대엔지니어링 등 시장의 관심이 높은 초대형 우량기업의 공모가 예상된다. 두 회사는 현재 상장예비심사가 진행 중이다. SSG, 카카오엔터, 컬리, 쏘카 등 미래 성장기업의 상장 추진도 기대되면서 IPO 시장의 성장세가 지속할 전망이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우리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인 미래 성장기업의 상장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면서 "자본시장의 건전한 성장을 위해 투자자 보호에도 차질이 없도록 균형 있는 시장 관리자 역할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garden@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