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렉키로나', EU서 정식 승인
입력: 2021.11.13 12:02 / 수정: 2021.11.13 12:02
12일(현지시간) 유럽의약품청(EMA)는 웹사이트를 통해 렉키로나가 EU에서 공식 승인됐다고 밝혔다. /더팩트 DB
12일(현지시간) 유럽의약품청(EMA)는 웹사이트를 통해 "렉키로나가 EU에서 공식 승인됐다"고 밝혔다. /더팩트 DB

'승인 권고' 후 하루 만에 승인…유럽서 투약 예정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셀트리온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Regkirona)가 유럽의약품청(EMA)로부터 정식 승인을 받았다. 렉키로나는 EU(유럽연합)의 승인을 획득한 최초의 국산 항체 신약이 됐다.

12일(현지시간) EMA는 웹사이트를 통해 "렉키로나와 로나프레베가 EU에서 공식 승인됐다"며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C)가 이들 제품 2종에 대해 판매승인을 한 데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로나프레베는 미국 제약사 리제레논이 개발한 코로나19 항체치료제다.

전날 EMA 산하 약물사용자문위원회(CHMP)는 렉키로나와 로나프레베 등 코로나19 항체치료제 2종의 승인을 권고했다. CHMP가 코로나19 항체 치료제에 승인 권고를 낸 것은 이들 2종이 처음이다. 앞서 두 회사는 10월 초 EMA에 정식 품목허가(MAA)를 신청한 바 있다.

이번 EU 승인으로 인해 이들 치료제는 코로나19가 확산 중인 유럽국가의 환자들에게 투약될 예정이다. CHMP가 승인 권고한 렉키로나의 적용 대상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성인(만 18세 이상) 중 보조적인 산소 공급이 필요하지 않고 중증으로 전환될 위험이 높은 환자다. 한국에서 품목허가를 받았던 것과 마찬가지로 60분 동안 정맥을 통해 약물을 투여하는 방식으로 사용된다.

CHMP는 코나프레베에 대해 코로나19에 감염돼 중증으로 악화될 위험이 큰 성인 혹은 몸무게 40kg 이상인 12세 이상 청소년에게 사용을 승인하라고 권고했다. 또 12세 이상 성인의 코로나19 예방에도 약물이 활용될 수 있다고 CHMP는 덧붙였다.

pkh@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