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삼성·LG전자,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서 에너지 절감 기술 선봬
입력: 2021.10.13 10:00 / 수정: 2021.10.13 10:00
삼성전자는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고효율 에너지 기술을 소개하고, 사용자 편의성과 에너지 절감까지 고려한 스마트홈·스마트빌딩 솔루션을 공개한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고효율 에너지 기술을 소개하고, 사용자 편의성과 에너지 절감까지 고려한 스마트홈·스마트빌딩 솔루션을 공개한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비스포크' 체험 코너, LG전자 친환경 전시관 조성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13일부터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을 대거 선보인다.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올해로 40회를 맞는 국내 최대 규모 에너지 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한다.

먼저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고효율 에너지 기술을 소개하고, 사용자 편의성과 에너지 절감까지 고려한 스마트홈·스마트빌딩 솔루션을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7월 제24회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에서 최고상인 △'에너지 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에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에너지 효율상'에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와 '비스포크 식기세척기' △'에너지 기술상'에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냉장고' △'에너지 위너상'에 '비스포크 그랑데 세탁기 AI'와 '시스템에어컨 DVM S2' 등이 선정된 바 있다.

전시 메인 공간인 '하이라이트 존'에는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 수상 제품을 중심으로 상업용에서 주거용 에어컨을 아우르는 에너지 기술 리더십을 강조한다. 아울러 총 13종의 비스포크 가전을 체험할 수 있는 '비스포크 홈 존'에서는 △고효율 히트펌프를 적용해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달성한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를 비롯해 △비스포크 그랑데 세탁기 AI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냉장고 △비스포크 식기세척기 등 에너지 효율을 높인 제품들을 선보인다.

집 안에서 사용하는 에너지를 관리해주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코너도 별도로 마련된다.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가전 제품별 전력 소비 데이터, 원격 검침 장치, 미터기 정보 등을 상세하게 제공하는 전력 소비 관리와 태양광, 에너지 저장 장치(ESS)를 통해 전력을 생산·확보했다가 필요 시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기술 등이 포함돼 제로에너지홈 구축에 기여한다.

'홈 솔루션 존'에서는 무풍 갤러리 에어컨과 비스포크 무풍 벽걸이 와이드 등 디지털 인버터 기술을 적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인 '으뜸 효율 제품'을 통해 소비전력 절감과 동시에 24시간 쾌적 냉방을 제공하는 독보적인 무풍 기술을 소개하고 시스템 청정 환기 기능도 선보인다.

이 외에도 공조·조명·전력·네트워크 등 주요 설비와 시스템을 통합해 빌딩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통합 자동제어 시스템 'b.IoT' 등 에너지 절감과 친환경을 고려한 '스마트빌딩' 솔루션도 선보인다.

이강협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AI와 홈IoT로 대표되는 차세대 가전 기술을 확대 적용하고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을 지속 발전 시켜 왔다"며 "앞으로도 혁신 기술을 바탕으로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에너지 관리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가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주거, 업무, 교육, 상업 시설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한 에너지 토털 솔루션을 대거 선보인다. /LG전자 제공
LG전자가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주거, 업무, 교육, 상업 시설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한 에너지 토털 솔루션을 대거 선보인다. /LG전자 제공

LG전자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으로 이번 전시회에서 재사용이 가능한 조립식 컨테이너, 폐목재 등 재활용 자재를 사용해 270㎡ 규모 전시관을 조성했다. 이를 통해 쓰레기 배출을 줄이는 것은 물론 사용한 컨테이너는 한국해비타트 등에 기증해 교육장, 쉼터 등으로 재활용된다.

관람객들은 이번 LG전자 전시관에서 AI 모듈 'LG AI 엔진'을 갖춘 시스템 에어컨을 비롯해 주거, 업무, 교육, 상업 시설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한 에너지 토털 솔루션을 체험할 수 있다. AI엔진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가 우수한 신기술에 부여하는 NET 인증을 받았다. 온습도, 인원수, 활동량과 같은 상황정보를 기반으로 지속적인 현장 학습을 통해 실내 환경을 최적으로 유지하고 에너지를 절감해준다.

'주거용 솔루션'으로는 △직접 바람이 닿는 것을 최소화하면서도 시원함을 유지해주는 휘센 타워 에어컨 △공기청정 시스템을 탑재해 사계절 내내 사용 가능한 천장형 시스템 에어컨 △배출되는 열에너지를 회수해 에너지를 절감하는 주거용 환기 시스템 △실내 공기질 정보와 전력사용량을 보여주고 LG 스마트 가전도 제어할 수 있는 LG 센서허브 등을 선보인다.

'업무용 솔루션' 부문에서는 △바람이 지나가는 길을 깨끗하게 관리해주는 5단계 청정관리 기능을 적용한 시스템 에어컨 △에너지 저장장치(ESS) △건물 에너지 관리 솔루션 비건 등을 소개한다.

이재성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환경을 생각하는 LG전자의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이 어떤 공간에서도 쾌적하게 생활하는 맞춤형 공조 및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