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부동산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현대엔지니어링·현대건설, 창원 회원2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
입력: 2021.09.27 14:11 / 수정: 2021.09.27 14:11
현대엔지니어링과 현대건설과 컨소시엄이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현대엔지니어링과 현대건설과 컨소시엄이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공사비 4932억 원 규모…19개동 아파트 2065세대 및 부대복리시설

[더팩트|이민주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현대건설과 컨소시엄을 이뤄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전날(26일) 열린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임시총회에서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은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2동 480-31번지 일원 10만3621㎡ 부지에 지하 3층~지상 27층 규모의 공동주택 19개동 2,065세대 및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총 공사비는 약 4932억 원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이 주관사를 맡으며 회사별 지분은 현대엔지니어링 55%, 현대건설 45%이다. 현대엔지니어링에 따르면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 구역 일대에는 주택재개발·재건축 정비사업이 활발히 진행 중이며 창원 구도심의 신흥 주거단지로 부각되고 있다.

인근 회원1구역(999세대), 회원3구역(1253세대)은 입주를 마쳤으며 양덕2구역(956세대), 양덕3구역(487세대), 양덕4구역(981세대), 합성2구역(663세대) 정비사업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인근에 마산중, 마산고, 마산여고 등 舊마산의 전통 명문 학군이 자리잡고 있고, 반경 2km 이내에 KTX마산역, 마산고속터미널, 남해제1고속지선 서마산IC 등도 위치하는 등 우수한 광역교통망도 갖췄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조합원이 만족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설계를 제시한 점을 수주 비결로 꼽았다. 창원에서 최초로 명품아파트의 상징인 스카이 라운지 2개소를 설치하고, 실내수영장·골프연습장 등 복층형 실내체육관, 그레이스 케이트로 명칭한 문주 특화 디자인, 노빌리티 파사드·그랜드 업스트림 개념의 외관 디자인 등을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도시정비사업 수주 2조 클럽 달성을 기대하고 있다. 현재 기준 수주 실적은 1조7205억 원이다

현대사업단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단일 브랜드에 걸맞은 디자인, 특화 설계에 양사의 뛰어난 시공 역량을 발휘해 창원 최고의 랜드마크 단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minju@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