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LG전자, 이스라엘 車 사이버보안 기업 인수 "전장 포트포리오 고도화"
입력: 2021.09.23 14:00 / 수정: 2021.09.23 14:00
LG전자가 전장사업 포트폴리오 고도화 및 글로벌 경쟁력 제고 전략의 일환으로 자동차 사이버보안 전문기업 사이벨럼의 지분 63.9%를 확보하는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더팩트 DB
LG전자가 전장사업 포트폴리오 고도화 및 글로벌 경쟁력 제고 전략의 일환으로 자동차 사이버보안 전문기업 사이벨럼의 지분 63.9%를 확보하는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더팩트 DB

이스라엘 '사이벨럼' 지분 63.9% 확보…2000만 달러 규모 SAFE 추가 체결

[더팩트 | 서재근 기자] LG전자가 자동차 사이버보안 전문기업을 인수했다. 미래성장동력으로 낙점, 집중 육성하는 전장사업의 포트폴리오를 고도화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한 전략적 선택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LG전자는 최근 자동차 사이버보안 분야 선도기업인 사이벨럼의 지분 63.9%를 확보하는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LG전자는 또 연말까지 일부 주식을 추가로 취득할 예정으로 최종 지분율과 투자금액은 주식매매절차가 마무리되는 연말에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사이벨럼의 기업가치는 약 1억4000만 달러다.

아울러 LG전자는 사이벨럼과 2000만 달러 규모의 신주투자계약(SAFE)도 맺었다. 해당 투자금액은 2022년 말에서 2023년 상반기 사이에 주식으로 전환될 예정이라 지분율은 추가로 늘어난다.

2016년 설립된 사이벨럼은 이스라엘 텔아비브시에 본사를 두고 있다. 다양한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을 분석할 수 있는 '멀티플랫폼 분석도구'를 개발해 뛰어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다수의 글로벌 완성차 업체를 비롯해 자동차 부품 회사, IT솔루션 기업과 협업하며 자동차 사이버보안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최근 기술 발전과 더불어 보안을 위협하는 유형도 점차 다양해지면서 자동차 산업에서 보안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특히 네트워크 연결이 필수인 커넥티드카 시대로의 전환이 가속화되는 상황에서 자동차 사이버보안의 국제 기준은 강화되고 시장도 급성장하고 있다.

LG전자는 이 같은 추세에 맞춰 자동차 사이버보안 분야에서 사업경쟁력을 조기에 갖추고 인포테인먼트, 텔레메틱스 등 전장사업의 보안체계를 더욱 강화하기 위해 사이벨럼 인수를 결정했다.

LG전자는 사이벨럼과 함께 전장사업의 사이버보안 경쟁력을 제고, 글로벌 고객사의 다양한 요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것은 물론 급성장하고 있는 자동차 사이버보안 시장을 조기에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LG전자는 지난 7월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 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과 함께 전기차 파워트레인 분야 합작법인인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을 설립했다.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 인천사업장 내 자동차 부품 생산라인에서 산업용 로봇이 전기차의 주행 성능을 좌우하는 핵심 부품인 전기차 파워트레인을 조립하는 모습.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지난 7월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 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과 함께 전기차 파워트레인 분야 합작법인인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을 설립했다.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 인천사업장 내 자동차 부품 생산라인에서 산업용 로봇이 전기차의 주행 성능을 좌우하는 핵심 부품인 전기차 파워트레인을 조립하는 모습.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전장사업을 인포테인먼트, 전기차 파워트레인, 차량용 조명 등 3개 축으로 재편하고, 사이벨럼의 사이버보안 역량을 활용해 '미래 모빌리티를 위한 혁신 파트너'라는 전장사업 비전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인수는 자동차 부품 설계, 개발, 운행 등 라이프사이클 전반에서 사이버보안이 자동차의 품질을 결정하는 중요한 기준으로 자리 잡고 있어 의미가 크다는 평가다.

슬라바 브론프만 사이벨럼 최고경영자(CEO)는 "사이벨럼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기술력을 앞세워 업계에서 가장 포괄적인 보안관리솔루션을 개발해왔다"며 "LG전자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미래비전의 실현을 더욱 가속화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김진용 LG전자 VS사업본부 김진용 부사장은 "자동차 부품 사업에서 소프트웨어의 역할이 점차 커지면서 사이버보안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며 "이번 사이벨럼 인수는 미래 커넥티드카 시대를 체계적으로 준비해 온 LG전자의 사이버보안 경쟁력을 글로벌 시장에서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전장분야에서 공격적인 인수합병(M&A)에 나서며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있다.

먼저 지난 2018년 8월 차량용 조명 시장의 선두기업인 오스트리아 자동차 부품 회사 ZKW를 인수했으며 2019년 말에는 사업 효율화를 위해 VS사업본부 산하 헤드램프 사업을 ZKW에 통합했다.

이어 LG전자는 지난 7월 자동차의 전동화 트렌드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사업경쟁력과 성장잠재력을 높이기 위해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 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과 함께 전기차 파워트레인(전자동력장치) 분야 합작법인인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을 설립했다.

likehyo85@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