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고양시 아파트 천장 붕괴 날벼락…"아기 안고 도망"
입력: 2021.09.23 08:51 / 수정: 2021.09.23 08:51
경기도 고양시의 한 아파트에서 스프링클러 배관 누수로 천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해 119가 출동했다. /네이버 카페 일산 아지매
경기도 고양시의 한 아파트에서 스프링클러 배관 누수로 천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해 119가 출동했다. /네이버 카페 '일산 아지매'

"스프링클러 배관 누수, 원인으로 추정"

[더팩트|문수연 기자] 경기도 고양시의 한 아파트에서 스프링클러 배관 누수로 천장이 무너지는 날벼락 사고가 발생했다.

경기도 고양시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온라인 커뮤니티 '일산아지매' 따르면 지난 21일 '스프링클러 누수로 집이 물바다가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고양시 덕양구에 위치한 한 아파트 주민이라는 A씨는 "일요일(19일) 오후 1시경 갑자기 펑 소리와 함께 엄청난 사이렌 소리가 들려 아기를 안고 울면서 1층으로 도망을 갔다"며 "아기를 안고 나가기 직전 아기가 낮잠을 자고 있던 안방 침대에는 천장이 무너졌다. 하마터면 자고 있던 아기가 크게 다칠 뻔했다"고 밝혔다.

이어 "부랴부랴 아기를 맡기고 다시 올라간 집은 처참했다"며 "안방 침대 쪽에는 천장이 무너져 있고 온 집에는 물이 발목까지 차있어 아기 장난감이며 물건들이 둥둥 떠나니고 기구 집기들, 안방 옷장, 화장대, 냉장고 심지어 아기 방까지 물이 가득했다. 경비실에서 아무 대처가 없어 무서운 마음에 남편이 119에 신고를 했고 출동한 대원들과 함께 물을 날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원인은 스프링클러 배관 누수라는데 보험사에서는 추석연휴라 목요일(23일)은 돼야 올 수 있고 관리소장 역시 지금은 아무것도 해줄 수 있는 게 없고 알아서 지내라고 한다"며 "하염없이 한숨만 쉬면서 추석을 보내고 있다"고 호소했다.

A씨에 따르면 해당 아파트 단지에는 같은 날 오후 40여 건의 누수가 신고됐다.

해당 아파트 단지는 1995년 준공된 것으로 알려졌다.

누리꾼들은 "50년 된 아파트도 멀쩡한데...저건 배관 누수 100%다"(hysl****), "건물 자체 문제가 아니라 배관 누수로 천장이 내려앉은 사고네"(mugi****), "인테리어 업체 시공 불량 문제 같은데"(gfni****), "부실공사가 아니라 석고보드가 내려앉으면서 스프링클러를 건드린 것 같네"(jeaa****), "누수로 인해서 천장의 나무판자가 무거워지니까 내려앉았네요"(west****) 등의 반응을 보였다.

munsuyeon@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