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국내 항공사, 코로나19 2년 새 보유 항공기 42대 감소
입력: 2021.09.22 15:18 / 수정: 2021.09.22 15:18
국내 10개 항공사의 보유 항공기 수가 2019년 414대에서 올해 372대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팩트 DB
국내 10개 항공사의 보유 항공기 수가 2019년 414대에서 올해 372대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팩트 DB

기장 승급 심사 건수도 감소

[더팩트 | 정병근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영난으로 국내 항공사의 보유 항공기가 2019년 이후 42대 감소했다.

22일 더불어민주당 박상혁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항공사별 항공기 현황에 따르면 국내 10개 항공사의 보유 항공기 수는 2019년 414대에서 올해 372대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항공은 2019년 170대에서 올해 159대로 11대, 아시아나항공은 86대에서 83대로 3대 각각 줄었다. 저비용항공사(LCC)는 제주항공이 45대에서 42대로, 진에어가 26대에서 23대, 에어부산이 26대에서 25대, 티웨이항공이 28대에서 27대로 각각 감소했다. 경영난으로 기업회생 절차에 돌입한 이스타항공은 19대나 줄었다.

항공사들은 리스 계약을 체결한 항공기를 반납하고 신규 항공기를 도입하지 않는 방식으로 항공기 수를 줄이고 있다. 유지 비용을 줄이기 위한 선택이다.

부기장에서 기장으로 승급하기 위해 받는 '기장 초기' 심사도 2019년과 비교해 대폭 감소했다. 2019년 기장 초기 심사는 524건이었지만 올해 상반기에는 95건에 불과했다. 다만 기존 기장을 대상으로 매년 필수적으로 시행하는 '기장 정기' 심사는 2019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보유 항공기 수와 기장 승급 심사 건수 감소는 코로나19로 인한 국제선 운항 중단의 여파로 분석된다.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2019년 1~8월 국내 항공사는 국제선 총 23만 7000편을 운항했고 탑승객은 3729만 8000명에 달했다. 올해 1~8월에는 4만 6000편 운항, 탑승객 86만 3000명으로 각각 80%, 97% 감소했다. 국내선은 올해 1~8월 13만 7000편에 2110만 7000명이 탑승해 2019년 수준을 회복했다.

kafka@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