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허창수 "추석 전 납품대금 지급 등 상생협력 관심 가져달라"
입력: 2021.09.07 06:00 / 수정: 2021.09.07 06:00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이 추석을 앞두고 회원사에 상생협력을 요청하는 서한문을 발송했다.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이 추석을 앞두고 회원사에 상생협력을 요청하는 서한문을 발송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 추석 맞아 회원사에 상생협력 요청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회장이 추석을 앞두고 회원사에 상생협력 활동을 요청했다.

허창수 회장은 7일 회원사에 보내는 서한문을 통해 코로나19 전국 확산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방역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면서도 협력사·농촌과의 상생에 더욱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허창수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초를 겪고 있는 기업과 구성원들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보낸다"며 "1년 6개월 이상 지속되는 코로나19 상황과 가을장마로 전 국민이 힘들고 지치는 시기에 기업이 본연의 역할을 다할 뿐 아니라 우리 사회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을 위한 납품대금 조기 지급 등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에 회원사들이 관심을 가져줄 것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허창수 회장은 "기상 이변 등으로 어려운 농가의 상황을 고려해 '우리 농산물로 추석 선물 보내기'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된 상황"이라며 "가족과의 회포는 가급적 비대면으로 나누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동안 전경련은 한국전 참전국 대사에 대한 우리 농산물 추석 선물 전달, 납품대금 조기 지급 촉구 조사 발표 등 농가 및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해 노력해왔다.

전경련 관계자는 "이번 서한문 발송이 코로나19 방역 강화에 따른 추석 이동 자제 권고로 인해 자칫 위축될 수 있는 민생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농가, 협력업체와의 상생협력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rock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