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게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IVI와 전염병 백신 지원 기부 캠페인
입력: 2021.09.06 11:34 / 수정: 2021.09.06 11:34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가 보건 사각지대에 놓인 개발도상국 아이들 대상으로 전염병 백신 지원 캠페인을 전개한다. /스마일게이트 제공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가 보건 사각지대에 놓인 개발도상국 아이들 대상으로 전염병 백신 지원 캠페인을 전개한다. /스마일게이트 제공

[더팩트 | 최승진 기자]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희망스튜디오)는 국제백신연구소(IVI)와 함께 '에픽세븐' 게임 연계 전염병 백신지원 기부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희망스튜디오와 IVI 협업으로 실시되는 이번 기부 캠페인은 전염병으로 인한 사회적 손실 비용을 절감하고 백신 접종을 통해 유아 생존율을 높이는 등 개발도상국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특히 기부 캠페인을 통해 글로벌 팬데믹 극복을 위한 백신 보급 지원에 힘을 보탤 전망이다. 스마일게이트 측은 "이용자들이 게임을 즐기면서 사회적 문제를 인지하고 나아가 자발적으로 동참해 함께 참여하고 성장하는 즐거운 기부문화가 확산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기부캠페인은 희망스튜디오가 제안해 이용자 참여형 인게임 방식으로 기획됐다. 이를 위해 개발사에서는 게임 아이템 패키지인 '희망 패키지'를 선보였다. 희망패키지는 IVI 홍보 캐릭터 연구원 '샘'이 펫으로 포함됐다. 기부캠페인에 참여한 이용자들에게는 생명의 잎사귀, 천사테두리를 제공한다. 개발사 슈퍼크리에이티브를 비롯해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스토브, 요스타(일본 배급사)도 동참한다. 패키지 판매 금액은 전액 기부금으로 조성한다.

지난해 희망스튜디오는 '에픽세븐' 게임 이용자들이 구입한 게임 내 기부 캠페인 패키지 판매 수익 전액(약 2억3800만 원)을 유네스코한국위원회를 통해 남아시아 저개발국의 아동∙청소년 교육지원 사업에 기부한 바 있다. 당시 기부금은 교육 사각지대에 놓인 아이들을 위한 지역학습센터 건립, 교재개발 및 보급에 사용됐다.

권연주 희망스튜디오 실장은 "스마일게이트의 선도적인 게이미피케이션 기부캠페인은 기부메세지를 전하는 캐릭터와 보상요소를 직접 개발해 자연스럽게 기부 참여를 유도한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며 "전 세계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전염병 백신 지원 기부를 진행하는 만큼 에픽세븐 글로벌 이용자들이 재미있게 참여하고 보람을 나눠 선한 영향력을 확산해 나갈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shaii@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