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게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펄어비스, 2Q 영업손 60억원 "게임스컴 신작 공개"
입력: 2021.08.12 09:03 / 수정: 2021.08.12 09:03
펄어비스가 2분기 매출 885억 원, 영업손실 60억 원, 당기순이익 28억 원을 기록했다. /더팩트 DB
펄어비스가 2분기 매출 885억 원, 영업손실 60억 원, 당기순이익 28억 원을 기록했다. /더팩트 DB

[더팩트 | 최승진 기자] 펄어비스는 연결기준 올해 2분기 영업손실 60억 원을 기록해 적자전환했다고 12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2.8% 감소한 885억 원,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88.1% 줄어든 28억 원을 기록했다.

펄어비스는 직접 서비스로 전환한 '검은사막'이 북미·유럽의 꾸준한 판매 실적에도 회계상 이연이 이어지며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지난 5월 약 100억 원의 인센티브 등을 전 직원에 지급하며 인건비가 전년 동기 대비 48.5%나 증가한 부분도 영업손실의 원인으로 분석됐다.

다만 해외매출 비중은 북미·유럽 직접 서비스 효과가 지속되며 전 분기 대비 5% 상승한 83%를 차지했다. 플랫폼별로 살펴보면 PC 65%, 모바일 24%, 콘솔 11%로 등이다. PC와 콘솔 비중은 76%를 차지했다.

'검은사막' 지식재산권은 지난달 글로벌 온라인 간담회 '하이델 연회'에서 공개한 신규 클래스 '커세어'를 모든 플랫폼에 동시 업데이트하며 서비스를 강화했다. 앞서 검은사막은 지난 6월 스팀 최고 판매 1위를 또 한번 기록했고 시장조사업체 뉴주가 발표한 '글로벌 오픈월드 역할수행게임 톱5'에 국내 게임 중 유일하게 뽑히기도 했다.

펄어비스 자회사인 CCP게임즈는 지난 5일 '이브 에코스' 중국 서비스를 시작해 출시 당일 앱스토어 다운로드 1위를 차지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중국 현지 파트너사와 철저한 준비를 해온 결과 지난 6월 28일 중국 서비스 판호를 취득했다.

펄어비스는 이달 말 진행하는 독일 게임쇼 '게임스컴'에서 신작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조석우 펄어비스 최고재무책임자는 "검은사막과 이브의 제품 수명주기를 더 강화하고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서비스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며 "게임스컴 참가 등을 통해 신작 공개와 글로벌 마케팅을 적극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haii@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