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생활경제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이마트, 지역 취약계층에 '원기회복 키트' 전달
입력: 2021.07.29 11:21 / 수정: 2021.07.29 11:21
이마트는 29일 지역 취약계층에 원기회복 키트 1만3000여 개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이민주 기자
이마트는 29일 지역 취약계층에 원기회복 키트 1만3000여 개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이민주 기자

내달 말까지 키트 1만3000개 물량 기부 

[더팩트|이민주 기자] 이마트가 지역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원기회복 키트'를 기부한다.

29일 이마트는 전국 지자체와 손잡고 오는 8월 말까지 지역사회 내 고령층 취약계층에게 원기회복 키트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원기회복 키트는 반계탕, 추어탕, 수삼영양밥, 철원오대밥 등 피코크 가정간편식으로 구성됐다. 물량은 총 1만3000개를 준비했다.

이마트는 전국 50개 점포를 통해 지역별 사회복지 단체에 해당 키트를 순차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사회복지 단체에서는 이를 수령 대상자들에게 택배로 보내게 된다.

이마트는 지난 2019년까지 피코크 봉사단을 통해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피코크를 활용한 음식을 전달하는 활동을 펼쳤으나, 지난해부터는 코로나의 여파로 활동이 잠정 중단됐다.

이에 이마트는 기존에 진행하던 사회공헌활동인 희망배달마차 사업의 일환으로 원기회복 키트를 기획했고, 지난해 4월부터 지자체와의 연계를 통해 총 7800여 세대를 대상으로 물품을 지원한 바 있다.

희망배달마차는 지역사회의 소외계층을 찾아 꼭 필요한 물품들을 지원해 실질적 도움을 드리는 이마트의 사회공헌활동이다. 이마트 임직원들이 봉사자로 참여해 나눔의 손길에 동참하고 있다. 지난 2012년부터 누적지원 규모는 80여억 원이다.

이마트는 올해는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로 사회복지시설의 운영이 축소되고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다수의 무료급식소가 문을 닫은 상황을 고려해 준비 물량을 전년 대비 60% 이상 늘렸다고 설명했다.

강지용 이마트 CSR 팀장은 "이마트 점포가 기반을 두고 있는 지역사회에 어떻게 기여하고, 사회안전망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지 고민한 끝에 이와 같은 사회공헌활동을 준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선보여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이마트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minju@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