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창립 30주년' 휠라코리아…윤윤수 회장 "새로운 30년 만들자"
입력: 2021.07.12 16:47 / 수정: 2021.07.12 16:47
휠라코리아가 창립 30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윤윤수 회장(앞줄 왼쪽 세 번째)과 윤근창 대표이사(다섯 번째)를 포함한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휠라코리아 제공
휠라코리아가 창립 30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윤윤수 회장(앞줄 왼쪽 세 번째)과 윤근창 대표이사(다섯 번째)를 포함한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휠라코리아 제공

스포츠 퍼포먼스 강화, ESG 경영 고도화, 창의적 도전 지속 등 강조

[더팩트|한예주 기자] 창립 30주년을 맞은 휠라코리아의 윤윤수 회장이 임직원들에게 새로운 30년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과 도전을 주문했다.

휠라코리아는 지난 8일 서울 강동구 본사에서 윤윤수 회장, 윤근창 대표 등 주요 임직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30주년 기념식을 열고 '새로운 30년을 위한 새 도약'을 선포했다고 12일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수상자를 비롯한 최소 임직원만 참석한 가운데 해당 기념식은 전사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먼저 장기근속자 대상 시상식을 갖고 10년 근속 12명, 30년 근속 2명 등 총 14명 임직원에게 근속상과 부상을 시상했다.

윤윤수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회사 창립 30주년과 동시에 휠라 브랜드 탄생 110주년(1911년 이탈리아 비엘라 태생)이라는 뜻깊은 해를 맞아 그간의 발자취를 되돌아보고, 임직원 모두 새로운 각오로 또 다른 30년을 위해 함께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는 물론 생활방식의 변화가 극심한 때이니만큼 스포츠 패션업계에도 일고 있는 '패러다임 시프트'에 기민하게 대응, 뉴노멀 시대에 브랜드 가치 강화와 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한 새 걸음을 떼자"고 강조했다.

윤 회장은 지난 30년간 건강한 시장 환경 조성과 스포츠 문화산업, 공동체 발전에 일조하고자 노력해 온 만큼, 앞으로도 '건강한 세상을 향해 내달리는 신발'을 만든다는 자부심과 사명감으로 지속 가능한 가치를 창출해 '새로운 30년'을 만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새로운 30년을 맞이하기 위한 필수 과제로 △소비자에게 건강한 라이프스타일 제안을 위한 스포츠 DNA, 퍼포먼스 강화 △건강한 사회, 환경 보호에 동참하기 위한 ESG 경영 고도화 △건강한 구성원의 창의적인 도전 지속 등 3가지를 언급했다.

윤 회장은 "우리는 110년 브랜드 역사가 쌓은 유구한 헤리티지, 글로벌 경영 노하우, 맨파워 등 다양한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며 "우리의 자산을 바탕으로 건강한 세상을 만드는 데 일조하는 글로벌 기업, 전 세계 소비자에게 가치를 제공하는 브랜드이자 신뢰받는 기업으로 도약하는 데 힘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hyj@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