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신세계, 대전·충청 인재 3000명 뽑는다
입력: 2021.05.19 06:00 / 수정: 2021.05.19 06:00
대전신세계가 3000여 명을 뽑는 대규모 온라인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대전신세계 조감도. /신세계 제공
대전신세계가 3000여 명을 뽑는 대규모 온라인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대전신세계 조감도. /신세계 제공

대전신세계, 6월 1일부터 온라인 비대면 상생 채용박람회

[더팩트|한예주 기자] 대전신세계가 오는 8월 개점을 앞두고 3000여 명을 뽑는 대규모 온라인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 대전 및 충청권 고용난 해소는 물론, 지역 인재를 위한 상생 채용의 장이 될 예정이다.

19일 신세계에 따르면 6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 2개월간 열리는 이번 채용박람회는 지역법인인 대전신세계가 주최하고 대전광역시와 유성구, 대전고용노동청, 대전일자리경제진흥원이 후원한다.

해당 박람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 등에 동참하고 지원자 안전 등을 고려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대전신세계는 신세계백화점의 13번째 점포로 백화점과 함께 호텔 및 체험 시설을 함께 선보일 방침이다. 과학 콘텐츠 학습 및 문화생활, 여가 활동 등이 가능한 중부권 랜드마크로 지하 5층, 지상 43층 규모(건물 면적 약 28만㎡)다.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신세계그룹사와 협력사는 물론 다양한 지역 강소기업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구직자는 직업 선택의 폭이 넓어지고, 참여사들 역시 우수한 지역 인력을 확보할 수 있어 양자 간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신세계그룹에서는 대전신세계, 이마트,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푸드, 스타벅스코리아, 신세계L&B, 신세계센트럴시티, 신세계까사미아 등 총 8개사와 삼구, 위피크, 빌컴 등 104개 신세계 파트너사가 참여하고, 한스크, 라도무스, 동양환경 등 지역 강소기업도 3개사가 함께 하는 등 총 115개사에서 3000여 명 규모의 고용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대전신세계 온라인 채용박람회는 잡코리아에 마련된 온라인 채용관을 통해 지원할 수 있으며, 참여사가 자체 진행하는 서류 전형과 면접 전형을 거쳐 최종 결정된다.

김낙현 대전신세계 대표이사는 "이번 상생 채용박람회를 통해 지역의 우수 인재들에게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인 고용 창출을 실천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대전신세계는 현지 법인으로서 파트너사와 함께 지역 경제 활성화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hyj@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