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머스크, 트윗 전에 코인 다 팔았나…"관계당국이 조사해야"
입력: 2021.05.14 07:37 / 수정: 2021.05.14 07:37
NYT는 13일(현지 시간) 최근 트위터 등을 이용해 코인 시세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를 관계당국이 조사해야 한다고 보도했다. /남용희 기자
NYT는 13일(현지 시간) 최근 트위터 등을 이용해 코인 시세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를 관계당국이 조사해야 한다고 보도했다. /남용희 기자

美 언론, 테슬라 자동차 결제 중단 발표 전에 비트코인 대량 처분 가능성 제기

[더팩트|이재빈 기자] 미국의 주요 일간지 뉴욕타임스(NYT)가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비트코인 결제 중단 발표 전에 비트코인을 대량 처분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NYT는 13일(현지 시간) "머스크가 결제 중단 발표 전에 비트코인을 모두 처분했을 가능성이 있다"며 "테슬라가 2분기 실적을 발표할 때 이를 면밀히 지켜볼 것"이라고 보도했다.

NYT는 또 관계당국이 머스크의 행적에 대해 조사를 벌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머스크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이용해 가상화폐 가격에 개입하고 있는 소지가 다분한 만큼 그에 대한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는 주장이다. NYT는 머스크를 '믿을 수 없는 사람'이라고 규정했다.

NYT는 비트코인 채굴에 따른 환경오염 문제를 결제 중단의 이유로 든 것에 대해 "비트코인이 전기를 많이 먹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이라면서도 "왜 이 시점에 그런 결정을 내렸는지는 의문이다. 환경을 고려했다면 처음부터 15억 달러에 달하는 비트코인을 구매하지 않았어야 했다"고 지적했다.

한편 가상화폐거래소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14일 오전 7시 30분 기준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6.49% 감소한 5567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도지코인도 6.81% 급락한 481원으로 집계됐다.

fuego@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