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 결제 허용 중단"
입력: 2021.05.13 09:02 / 수정: 2021.05.13 09:02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가 돌연 자사 전기차 결제 수단으로 비트코인 사용 중단을 선언했다. /AP.뉴시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가 돌연 자사 전기차 결제 수단으로 비트코인 사용 중단을 선언했다. /AP.뉴시스

머스크 '비트코인 결제 중단' 선언에 비트코인 급락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암호화폐 비트코인을 통한 자사 차량 구매를 앞으로 허용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환경에 악영향을 끼친다는 이유에서다.

머스크는 13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트위터를 통해 "테슬라는 비트코인을 이용한 차량 구매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그는 "암호화폐는 좋은 아이디어이긴 하지만, 환경에 악영향을 미친다"며 "테슬라는 비트코인 채굴에 지속가능한 에너지가 사용될 때까지 비트코인 결제를 중단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트코인 채굴 혹은 거래에 사용되는 에너지의 1% 이하를 사용하는 다른 암호화폐를 찾고 있다"고 덧붙였다.

머스크의 이러한 결정은 차 거래에서 비트코인을 결제 수단으로 인정하겠다고 공표한 지 석달 만에 내려진 것이다.

앞서 테슬라는 15억 달러(약 1조7000억 원) 규모의 비트코인을 매입하는 동시에 미 증권거래위원회에 제출한 보고서를 통해 향후 자사 전기차를 비트코인으로 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실리콘밸리의 대표적인 암호화폐 옹호론자로, 해당 시장에 막대한 영향력을 행사해왔다. 최근 비트코인을 중심으로 한 암호화폐 랠리에는 머스크발 호재가 크게 작용했다.

하지만 이날 머스크의 갑작스러운 발표에 비트코인 가격은 급락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8시 40분 현재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9% 정도 하락한 5만124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rock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