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LG, 중소 협력사 납품대금 조기 지급…1조2500억 원 규모
입력: 2021.01.31 15:51 / 수정: 2021.01.31 15:51
LG그룹이 설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사를 위해 1조2500억 원 규모의 납품대금을 최대 12일 앞당겨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LG그룹이 설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사를 위해 1조2500억 원 규모의 납품대금을 최대 12일 앞당겨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1조 원 규모 금융 지원 프로그램도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LG그룹이 설 명절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사를 돕기 위해 1조2500억 원 규모의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LG전자를 비롯해 LG디스플레이, LG화학, LG에너지솔루션 등 9개 계열사가 예정 지급일보다 적게는 1일, 길게는 12일까지 앞당겨 납품 대금을 모두 지급할 예정이다.

LG그룹은 이번 조기 지급이 원자재 대금 결제, 상여금 지급 등으로 일시적 자금 수요가 몰린 중소 협력사들의 숨통을 틔워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LG그룹은 1조 원 규모의 금융 지원 프로그램도 운영해 협력사를 자금 상황을 돕겠다는 방침이다. 협력사 대상 금리 저감 혜택을 제공하는 '상생협력펀드'와 계열사별 무이자 직접 대출 등을 운영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협력 회사가 자금 대출을 신청할 경우 최우선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설 연휴를 앞두고 LG 계열사 임직원들은 지역 공동체와 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활동도 전개한다. LG디스플레이는 경기 파주와 경북 구미 사업장에서 지역 농산품을 판매하고 임직원들이 구매한 수량만큼 회사에서 구매해 지역 취약 계층에 전달하고 있으며, LG화학은 전남 여수와 나주공장 등 사업장별로 인근 사회복지시설에 명절 선물을 전달하고 취약 계층 가정에는 생필품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화학, LG유플러스, LG CNS 등 LG그룹 8개 계열사는 지난해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2kuns@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