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생활경제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하이트진로, 청년자립 지원사업 '빵그레' 2호점 본격화 
입력: 2021.01.13 10:12 / 수정: 2021.01.13 10:14
12일 류준형 하이트진로 상무(왼쪽)와 이수정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 센터장은 청년 자립지원 사업인 베이커리 카페 빵그레 광주2호점 개점 및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식을 언택트로 진행했다. /하이트진로 제공
12일 류준형 하이트진로 상무(왼쪽)와 이수정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 센터장은 청년 자립지원 사업인 베이커리 카페 '빵그레' 광주2호점 개점 및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식을 언택트로 진행했다. /하이트진로 제공

광주 2호점 상반기 중 개점 목표, 타지역 확대 계획

[더팩트ㅣ장병문 기자] 하이트진로가 청년자립 지원사업 성공모델로 평가받는 '빵그레' 2호점 개점 사업을 본격화한다.

하이트진로는 청년들의 자립지원을 위해 지난해 5월 경남 창원시에 1호점을 개점한 베이커리 카페 '빵그레'의 광주2호점 사업추진을 본격화한다고 13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12일 해당사업 운영기관으로 선정된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와 빵그레 광주2호점 개점 및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지난해 10월 6일 광주광역시청에서 하이트진로 김인규 대표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청년자립 지원을 위한 창업 및 일자리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해 협약을 기반으로 이번 협약에서는 사업 진행과 관련된 내용을 구체화했다. 업무협약서에는 광주2호점 운영관리, 매장 보증금 및 임대료 지원, 차량지원 및 관리 등에 관한 사항이 포함돼 있다. 광주2호점은 상반기 중 오픈 예정이다.

'빵그레'는 저소득 청년들의 자립과 꿈 실현을 돕기 위해 하이트진로가 공공기관과 함께 기획한 프로젝트이다. 지역내 저소득 청년들에게 제빵과 바리스타 관련 기술을 교육하고 일정 기간 직접 카페를 운영하도록 해 독립 기반을 만드는게 목표다. 창원1호점은 100일 만에 월 매출 1500만 원 이상을 달성하며 청년자립 지원사업의 대표적인 성공모델로 평가받았다.

창원1호점의 성공이 알려지며 많은 지자체의 제의가 쇄도했는데, 이중 광주광역시가 2호점을 함께 하기로 결정됐다. 하이트진로는 광주2호점 사업이 안정화 단계에 접어들면 타 지역 3호점 오픈을 검토할 계획이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우리사회의 미래인 청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기 위해 시작한 빵그레 프로젝트가 성공모델로 자리잡아 가면서 광주에 2호점을 추진하게 됐다"면서 "이 사업을 정례화해 진심을 다하는 사회공헌이라는 경영가치를 실천하고 100년 기업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jangbm@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