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힙한 車부품 회사' 현대모비스 연구소서 펼쳐진 힙합 공연 눈길
입력: 2020.11.11 11:25 / 수정: 2020.11.11 11:25
현대모비스가 10일 경기도 용인 기술연구소에서 힙합 뮤지션 다이나믹 듀오를 초청해 랜선 콘서트를 개최했다. /현대모비스 제공
현대모비스가 10일 경기도 용인 기술연구소에서 힙합 뮤지션 다이나믹 듀오를 초청해 랜선 콘서트를 개최했다. /현대모비스 제공

현대모비스, 연구개발 현장서 비대면 랜선 콘서트 열어

[더팩트 | 서재근 기자] 현대모비스가 창의적이고 유연한 기업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새로운 시도에 나서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10일 경기도 용인에 기술연구소 내 새롭게 오픈한 디지털 스튜디오 'THE STUDIO M'에서 에서 힙합 뮤지션 다이나믹 듀오를 초청해 랜선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이틀 동안 개최되며 이날 오후에는 싱어송라이터 적재가 공연할 예정이다.

현대모비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산발적 감염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언택트 방식으로 콘서트를 진행됐다. 직원들은 퇴근 후 저녁 시간 유튜브 라이브로 콘서트를 시청했다. 특히, 공연 당 20여 명의 직원들로부터 사연 신청 등을 받아 공연 중 화상으로 가수와 실시간 소통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THE STUDIO M'은 현대모비스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디지털 전시와 실시간 제품 프로모션 등 언택트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최근 기술 연구소 내에 새롭게 마련한 혁신 공간으로 온라인 스트리밍, AR(증강현실) 런칭쇼, 이원 중계, 기술 포럼 등 다양한 온, 오프라인 콘텐츠 구현이 가능하다.

이번 공연은 창의적이고 유연한 기업 문화 정착 활동의 일환으로 현대모비스 직원들은 퇴근 후 저녁 시간 유튜브 라이브로 콘서트를 시청했다. /현대모비스 제공
이번 공연은 창의적이고 유연한 기업 문화 정착 활동의 일환으로 현대모비스 직원들은 퇴근 후 저녁 시간 유튜브 라이브로 콘서트를 시청했다. /현대모비스 제공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창의적이고 유연한 기업 문화 정착 활동의 일환"이라며 "자동차 부품 회사가 가지고 있는 고정된 이미지를 벗고 새로운 방식의 소통을 강조하기 위해 공연 무대를 일반 공연장이나 외부 행사장이 아닌 연구소 내부에 마련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성공과 실패에 관한 도전 스토리 공모, 신기술 아이디어 제안과 토론 등 소통과 공유에 기반한 다양한 사내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국내 대기업 중에선 이례적으로 재택근무를 제도화하는 등 선제적 시도를 계속하고 있다.

이외에도 업무 시간 중 일부를 자기 발전을 위한 시간으로 쓸 수 있는 '러닝 타임제'도 시행하고 있다. 러닝 타임제는 주 중 최대 2시간을 자기 개발 목적으로 자율 학습을 할 수 있는 제도다.

이지훈 현대모비스 기업문화팀장은 "직원들이 자율과 책임에 기반한 능동적인 기업 문화의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회사는 새로운 시도를 계속해 나갈 것"이라며 "현대모비스만의 창의적 기업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직원들과 지속해서 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