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이건희 회장 별세] 이재현 CJ 회장 "가족 사랑한 자랑스러운 작은 아버지"
입력: 2020.10.25 18:10 / 수정: 2020.10.25 18:10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25일 오후 3시 40분쯤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건희 회장 빈소를 찾았다. 사진은 올해 초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빈소를 방문한 이재현 회장. /남용희 기자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25일 오후 3시 40분쯤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건희 회장 빈소를 찾았다. 사진은 올해 초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빈소를 방문한 이재현 회장. /남용희 기자

이재현 CJ그룹 회장, 오후 빈소 도착해 조문

[더팩트ㅣ삼성서울병원=이성락 기자]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며 "자랑스러운 작은 아버지"라고 애도했다.

CJ그룹에 따르면 이재현 회장은 이날 오후 3시 40분쯤 빈소에 도착했다. 이재현 회장은 이건희 회장의 형인 고 이맹희 전 제일비료 회장의 장남이다.

이재현 회장과 함께 부인 김희재 여사와 자녀 이경후 CJ ENM 상무, 이선호 CJ제일제당 부장 등도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재현 회장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유족들을 만나 위로의 말을 전하는 등 1시간 30분가량 빈소에 머물렀다.

이재현 회장은 "(이건희 회장은) 국가 경제에 큰 업적을 남기신 위대한 분이다. 가족을 무척 사랑하셨고 큰 집안을 잘 이끌어주신, 저에게는 자랑스러운 작은 아버지"라며 "일찍 영면에 드셔 황망하고, 너무 슬프고 안타까울 따름이다. 하늘나라에서 편히 쉬시길 기도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건희 회장 장례는 이날부터 나흘 동안 가족장으로 치러진다. 발인은 오는 28일 예정이다.

장례식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등을 고려해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rock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