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최태원 꽃 피운 사회적 가치 창출 플랫폼 'SOVAC' 성황리 폐막
입력: 2020.09.24 14:20 / 수정: 2020.09.24 14:20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결책 모색을 위한 소통의 장으로 자리매김한 소셜밸류커넥트가 24일 사회성과인센티브 세션을 마지막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SK그룹 제공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결책 모색을 위한 소통의 장으로 자리매김한 '소셜밸류커넥트'가 24일 사회성과인센티브 세션을 마지막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SK그룹 제공

한 달간 SOVAC 공식 홈페이지 방문자 수 '4만5000명'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2018년 제안, 2년여 만에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결책 모색을 위한 소통의 장으로 자리매김한 '소셜밸류커넥트(SOVAC)'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24일 'SOVAC2020' 사무국에 따르면 이날 사회성과인센티브 세션을 마지막으로 한 달여 동안 진행된 SOVAC 행사가 마무리됐다.

특히, 올해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 속에 비대면 환경에서 온라인 방식을 활용, 사회적 관심과 참여를 획기적으로 늘린 '발상의 전환'이 돋보였다는 평가가 나온다. 실제로 지난 한 달 동안 SOVAC 홈페이지 방문자 수는 4만5000명을 넘어섰고,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61만 명이 95만 회 이상 콘텐츠를 시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공식 파트너로 참여한 기업 및 단체 역시 117개에 달했다.

SOVAC은 다음 달부터 '월간-SOVAC' 형식으로 사회적 문제 해결 모색 열기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상시적 플랫폼인 SOVAC은 최태원 회장이 지난 2018년 제안하면서 출범 논의가 시작됐다. 지난해 5월 서울 광장동 워커힐에서 하루 동안 열린 첫 행사에서 당초 예상의 두 배를 넘는 5000명이 넘는 인파가 몰려 눈길을 끌었다.

지난 2018년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제안으로 출범 논의가 이뤄진 SOVAC은 2년여 만에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상시적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했다. 사회적 가치 축제 소셜밸류커넥트 행사에 대해 설명하는 최태원 회장 /SK그룹 제공
지난 2018년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제안으로 출범 논의가 이뤄진 SOVAC은 2년여 만에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상시적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했다. 사회적 가치 축제 소셜밸류커넥트 행사에 대해 설명하는 최태원 회장 /SK그룹 제공

올해는 지난달 24일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한 달간 유튜브와 네이버 TV 등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15개 메인 세션을 비롯한 20여 개 행사가 차례로 매일 방송됐으며, 일부 세션은 실시간 시청자 투표를 통한 순위 선정 등이 이뤄지면서 박진감을 더했다. 평균 구독자수 25만 명에 달하는 유명 유튜버들이 사회적 기업 제품을 직접 체험하는 영상을 방영해 화제를 모았다.

젊은 세대가 제안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 역시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월 4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선한 영향력 챌린지'의 경우 시각장애인들이 온라인으로 해외에 한국어를 가르치는 서비스, 노인을 고용한 근거리 택배 서비스를 비롯해 우승을 차지한 숙명여대 팀이 제안한 은퇴한 스포츠 선수들이 일반 시민들에게 직접 운동을 지도하는 사업모델 등 획기적인 아이디어가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민간 기업 참여율과 더불어 지난해보다 한층 폭이 넓어진 세션 소재 역시 올해 SOVAC의 성과로 평가된다. 특히, 올해는 개막행사에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최정우 포스코 회장,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 등 국내외 재계 리더들이 개최 축하 영상 메시지를 보내 의미를 더했다.

아울러 사회적 관심과 접근성을 확보하기 위해 배우 손현주·박시은, 인플루언서 신사임당, 방송인 허영지·박슬기, 개그맨 박영진 등 유명 인사들이 직접 세션을 진행하고, 패널로 참여한 것 역시 흥행 요인으로 꼽힌다.

SOVAC 사무국 관계자는 "사회문제 해결에 대한 우리 사회의 인식을 한 차원 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