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생생뉴스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하나투어, 베트남 교민 위한 전세기 운영 대행
입력: 2020.09.15 15:07 / 수정: 2020.09.15 15:07
하나투어가 베트남 한인회 공식 전세기 운영 대행사로 선정됐다. /한예주 기자
하나투어가 베트남 한인회 공식 전세기 운영 대행사로 선정됐다. /한예주 기자

항공권·호텔 예약 등 베트남 입국 지원…연말까지 월 1~2회 운영 예정

[더팩트|한예주 기자] 하나투어가 베트남 한인회 공식 전세기 운영 대행사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하나투어는 국내 체류 중인 베트남 교민을 위한 특별 전세기를 운영할 예정이다.

현재 베트남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은 진정됐으나, 베트남 정부가 국경을 봉쇄하고 모든 외국인의 입국을 금지했기 때문에 특별 입국만 가능한 상황이다.

베트남 특별 입국을 위해서는 베트남 내 영리·비영리 단체가 베트남 정부 기관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승인을 받은 교민, 기업인 등은 한인회를 통해 하나투어가 운영하는 베트남 특별 전세기를 이용할 수 있다.

하나투어는 항공권 및 격리 호텔, 식사, 현지 교통수단을 제공하고 베트남 정부에 제출하는 서류 작성 방법 등을 안내하고 있다.

하나투어는 하노이 전세기로 지난달 14일과 28일 각각 130여 명, 호치민 전세기로 31일 130여 명 등 8월에만 400여 명의 베트남 입국을 지원했으며, 이달에도 호치민 전세기를 1회 진행하는 등 연말까지 월 1~2회 전세기를 운영할 예정이다.

하나투어는 베트남 각 지방 성, 시로부터 승인을 받은 기업들의 개별 입국도 지원한다.

베트남 정부는 투자자, 전문가, 숙련근로자 등의 기업인들을 대상으로 총리실이 아닌 각 지방 성, 시의 승인을 받은 경우 입국을 허용하고 있다.

바리아 붕따우성 주재 현대 엔지니어링 관리팀이 현지 전문 기술자 입국을 성사시킨 적은 있었지만 기업별 한정된 인원으로 항공권 및 방역 조건을 갖춘 호텔 예약이 어려워 개별 입국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하나투어는 현대 엔지니어링의 사례를 바탕으로 호치민을 비롯해 바리아 붕따우성, 빈증성, 동나이성 등 남부 지역의 기업들을 중심으로 항공권과 호텔 예약을 대행하고 있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최근 베트남 정부가 14일 이내 출장자에 대한 격리 면제, 한국과의 정규편 운항 재개 등을 언급하고 있으나, 까다로운 조건의 방역 조치로 베트남 입국은 여전히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며 "하나투어는 한인회를 통한 전세기 운영 대행사로서, 베트남 입국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민, 기업인 등을 지원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yj@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