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금융&증권 >금융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산업은행, 인도네시아 종합금융사 '티파 파이낸스' 인수 완료
입력: 2020.09.08 17:37 / 수정: 2020.09.08 17:37
KDB산업은행은 인도네시아 종합금융사인 티파 파이낸스(Tifa Finance) 인수를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더팩트 DB
KDB산업은행은 인도네시아 종합금융사인 티파 파이낸스(Tifa Finance) 인수를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더팩트 DB

기업금융 및 인프라 금융 등 접목해 인니진출 거점 확보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KDB산업은행은 8일 인도네시아 종합금융사인 티파 파이낸스(Tifa Finance) 인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지난해 12월말 인도네시아 DSU 그룹으로부터으로부터 티파 파이낸스 지분 80.65%를 인수하는 조건부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코로나19 사태로 실사 및 협상이 난관에 부딪혔음에도, 8개월여의 중단 없는 협상 끝에 성공적으로 인수를 마무리했다.

이번 인수를 통해 본격적인 경제발전 단계에 진입한 인도네시아에서 산업은행의 강점인 기업금융 및 인프라 개발금융에 적극 참여하려는 포석을 마련했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또한 향후 성장전망이 높은 동남아 전지역으로 영업기반을 확장해 미래 글로벌 성장동력을 확보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티파 파이낸스는 기업 리스금융에 특화된 우량 종합금융사로 1989년 설립됐다. 은행이나 제조업 기반의 모회사가 없음에도 독자적 사업경쟁력을 확보하고 기업대출, 리스금융, 할부금융 등 다양한 금융업무를 하고 있으며, 특히 세계 최대의 무슬림 국가인 인도네시아에서 이슬람 율법에 맞게 설계된 '샤리아금융'도 취급하고 있다. 일정 자본금(1조 루피아) 이상이면 PF, 인프라 금융 등의 개발금융 업무를 취급 가능한 장점이 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티파 파이낸스를 초우량 종합금융사로 육성하기 위해 기존 리스금융 중심의 사업기반에 기업금융, 인프라 개발금융, 더 나아가 벤처캐피탈 등 혁신성장 금융 등 산은의 강점 업무를 단계적으로 접목하는 한편, 본점 및 글로벌네트워크와의 CIB협업 플랫폼 구축에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산업은행은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불확실성이 높아진 상황 속에서도 인도네시아, 미얀마에 진출거점을 마련하고 미국 실리콘밸리 현지 VC설립, 베트남 하노이지점 개설을 추진하는 등 글로벌사업 확대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는 시장형 정책금융기관으로서 해외사업을 미래 핵심 성장사업으로 육성하여 수익성을 확보하고 이를 기반으로 국내 정책금융 수행을 강화하겠다는 이동걸 회장의 강한 의지가 반영된 결과이기도 하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js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