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5억 로또' 수색‧증산 분양 임박…'눈치게임' 본격화
입력: 2020.08.11 00:00 / 수정: 2020.08.11 00:00
서울 은평구 수색·증산뉴타운에서 3개 단지가 동시 분양을 앞두고 있다. 사진은 향후 DMC아트포레자이로 거듭나는 서울 은평구 수색7구역 공사 현장. /윤정원 기자
서울 은평구 수색·증산뉴타운에서 3개 단지가 동시 분양을 앞두고 있다. 사진은 향후 'DMC아트포레자이'로 거듭나는 서울 은평구 수색7구역 공사 현장. /윤정원 기자

DMC센트럴자이·DMC파인시티자이·DMC아트포레자이 中 한 곳만 청약 가능

[더팩트|윤정원 기자] 이번주 서울 은평구 수색·증산뉴타운에서 3개 단지가 동시 분양되는 가운데 예비청약자들의 눈치게임이 본격화됐다. 이달 말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가 시행되면 당분간 공급 물량이 줄 수밖에 없는 상황. 해당 단지는 시세 대비 분양가가 5억 원가량 낮게 책정되기까지 해 온라인 부동산 커뮤니티를 달구고 있다.

수색·증산뉴타운은 서울 서북권 개발의 중심으로 꼽힌다. 상암DMC의 배후수요라는 점과 지하철 디지털미디어시티역, 수색역 입지가 호재로 더해지면서 재개발정비사업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오는 1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4일 1순위 해당지역, 15일 1순위 기타지역 순으로 청약을 받는 곳은 총 3개 단지, 3283가구 규모다. 은평구 증산2구역은 'DMC센트럴자이', 수색6구역은 'DMC파인시티자이', 수색7구역은 'DMC아트포레자이'로 각각 탈바꿈하게 된다. 일반분양으로 나오는 물량은 1223가구다.

은평구 증산동 213-20번지 일대에 마련되는 DMC센트럴자이는 지하 3층, 지상 30층, 14개 동, 전용면적 38~84㎡, 총 1388가구(일반분양 46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수색동 115-5번지에 들어서는 DMC파인시티자이는 지하 3층, 지상 30층, 15개 동, 전용면적 39~84㎡, 총 1223가구(일반분양 453가구)로 지어진다. DMC아트포레자이는 수색동 189번지 일원에 위치한다. 지하 3층, 지상 22층, 8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672가구로 구성된다. 일반분양 물량은 307가구다.

해당 단지들은 주변 아파트 대비 전용면적 84㎡ 기준 최대 5억 원까지 시세가 낮게 나온다. 단지 평균 분양가는 3.3㎡당 1992만 원이다. 분양가는 △DMC센트럴자이 4억1500만 원~7억2000만 원 △DMC파인시티자이 4억9200만 원~6억9300만 원 △DMC아트포레자이 5억700만 원~7억700만 원 수준이다.

지난 6월 입주를 시작한 수색4구역 재개발 단지 'DMC 롯데캐슬 더 퍼스트'(1192가구)는 거래가가 분양가(3.3㎡당 1669만 원)의 배 이상으로 뛰어오른 바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전용면적 59㎡의 경우 지난 6월에 9억5000만 원에 거래됐고, 전용면적 84㎡는 지난 6월 11억9890만 원에 매매됐다. 현재 시장에 나와 있는 같은 평형 매물은 13억 원에 달한다.

분양을 앞둔 세 단지는 당첨자 발표일이 같기 때문에 예비청약자들은 3곳 중에 한 곳을 선택해야 한다. 사진은 은평구 수색동 115-5번지에 들어서는 DMC파인시티자이 공사 현장 /윤정원 기자
분양을 앞둔 세 단지는 당첨자 발표일이 같기 때문에 예비청약자들은 3곳 중에 한 곳을 선택해야 한다. 사진은 은평구 수색동 115-5번지에 들어서는 DMC파인시티자이 공사 현장 /윤정원 기자

분양을 앞둔 세 단지는 도시정비구역도 다르고 규모도 다르지만 당첨자 발표일이 같아 예비청약자들은 3곳 중에 한 곳만 청약이 가능하다. 모든 일반분양 물량이 전용면적 85㎡ 미만으로, 가점으로만 당첨자를 선정한다. 전 주택형의 분양가가 9억 원 이하로 대출이 가능한 것도 큰 이점이다. 70점 내외의 높은 가점자가 아니면 치열한 눈치싸움을 벌일 수밖에 없다.

온라인 부동산 커뮤니티에도 수색‧증산 분양물량에 대한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수색6구역 정도면 턱걸이할 것 같은데, 증산2구역으로 소신 지원해야 하는지 고민이 된다", "전용면적 84㎡ 물량이 적어서 더 혼란스럽다", "점수가 64점으로 애매하다. 증산2구역을 지원하면 될 수 있을까" 등 고민이 즐비하다. 한 명이라도 제쳐보자는 심산의 이른바 '어그로(관심을 끌고 분란을 일으키기 위해 자극적인 내용의 글을 올리는 행동)'도 이따금 눈에 띈다.

수색7구역 인근 H공인중개업체 관계자는 "일단 피(프리미엄)가 5억 원에서 시작하기 때문에 전화가 많이 온다. 무주택자에게 100% 가점제로 우선 공급되기 때문에 일단 넣어보는 게 상책이다. 인근 가좌뉴타운도 평당 3000만 원을 상회하기 때문에 당첨만 되면 상당한 안전 마진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증산2구역 근방 Y공인중개업체 관계자는 "(웃돈이) 5억 원은 기본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청약에 10만 명이 몰린다는 소리까지 나온다. 눈치싸움이 치열한 분위기"라고 전했다.

은평구 수색7구역 일대 부동산 중개업자들은 당첨만 되면 시세 차익이 기본 5억 원이라고 입을 모았다. /윤정원 기자
은평구 수색7구역 일대 부동산 중개업자들은 "당첨만 되면 시세 차익이 기본 5억 원"이라고 입을 모았다. /윤정원 기자

garden@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