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LG그룹, 서울대와 AI 협력 강화 "생태계 활성화 기여"
입력: 2020.06.17 11:00 / 수정: 2020.06.17 11:00
지난 16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LG사이언스파크·서울대 인공지능(AI)연구원 공동연구협력 체결식에서 LG사이언스파크 AI추진단과 서울대 AI연구원 교수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G그룹 제공
지난 16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LG사이언스파크·서울대 인공지능(AI)연구원 공동연구협력' 체결식에서 LG사이언스파크 AI추진단과 서울대 AI연구원 교수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G그룹 제공

LG그룹, 학계와 AI 전방위 협력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LG그룹이 서울대학교 인공지능(AI)연구원과 연구협력을 맺고 국내 AI 생태계를 키운다.

LG사이언스파크는 지난 16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에서 'LG사이언스파크·서울대 AI연구원 공동연구협력'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체결식에는 배경훈 LG사이언스파크 AI추진단 상무, 장병탁 서울대 AI연구원 원장 등이 참석했다.

서울대 AI연구원은 교수 270여 명을 주축으로 AI연구진 2000여 명이 대규모로 협력해 연구를 진행하는 국내 최대 AI연구 조직으로, 지난해 12월 설립됐다.

이번 공동연구협력은 서울대 AI연구원의 학문적 연구 성과와 산업계를 연계하는 차원에서 추진하게 됐다.

LG그룹은 서울대 AI연구원과 함께 정기적인 연구 성과 교류회를 통해 AI 분야의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동시에 공동연구의 기회를 마련하고, 인턴십과 인력 교류로 인재양성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특히 서울대 AI연구원이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분야가 관련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있는 LG와 시너지를 만들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I연구원은 추론과 학습, 언어와 인지, 시각과 지각, 데이터 지능, AI 시스템, AI 반도체, 로보틱스, 자율 주행 등 AI 원천기술과 의료, 신약, 금융, 인문, 미디어, 교육, 재료, 화학 등 분야에 AI를 적용한 AI 응용기술 관련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LG사이언스파크 AI추진단은 그룹의 중장기 AI 전략 수립과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계열사 간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조율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배경훈 상무는 "서울대 AI연구원과 공동연구협력 등 오픈이노베이션 차원에서 경쟁력을 갖춘 기업, 대학, 연구소들과 전방위적으로 협력해 국내 AI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병탁 원장은 "AI를 활용해 다양한 문제의 해결책을 찾는 LG사이언스파크와 실력 있고 창의적인 AI 전문가들을 보유한 서울대 AI연구원이 함께해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G그룹은 AI 관련 학계와의 협력을 통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1월 카이스트와 손잡고 'LG전자·카이스트 AI 고급 과정'을 개설했고, 성균관대와도 올해 4월부터 3개월간 AI리더로 선정된 직원 20여 명을 대상으로 '제조 AI리더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LG사이언스파크 자체적으로는 지난해 5월 캐나다 토론토대와 기업용 AI 공동연구를 위한 협력을 체결했다.

rock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