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LG전자, AI·빅데이터 전문가 육성…제조 분야 디지털화 속도
입력: 2020.06.16 12:00 / 수정: 2020.06.16 12:00
지난 15일 경기도 수원시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에서 열린 제조 인공지능(AI) 리더 과정 수료식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조 AI 리더 과정은 AI와 빅데이터에 능통한 제조 분야 전문가를 키우기 위한 과정이다. /LG전자 제공
지난 15일 경기도 수원시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에서 열린 '제조 인공지능(AI) 리더 과정' 수료식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조 AI 리더 과정'은 AI와 빅데이터에 능통한 제조 분야 전문가를 키우기 위한 과정이다. /LG전자 제공

LG전자, '제조 AI 리더 과정' 수료식 개최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LG전자가 인공지능(AI), 빅데이터에 능통한 전문가를 육성해 제조 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한다.

LG전자는 지난 15일 경기도 수원시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에서 '제조 AI 리더 과정' 수료식을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수료식에는 AI 리더로 선정된 직원 약 20명을 비롯해 김병열 LG전자 생산기술원 제조혁신센터장 전무, 이지형 성균관대학교 AI대학원장 교수, 이정환 인재개발원 부원장 등이 참석했다.

LG전자는 성균관대학교와 협업해 지난해부터 '제조 AI 리더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4월부터 3개월간 진행했다.

과정 참가자는 성균관대학교 소프트웨어학과와 시스템경영공학과 교수진으로부터 AI, 빅데이터 관련 핵심 이론을 교육받고 현업 데이터를 활용한 문제해결 과제를 수행했다.

LG전자는 제조 분야의 디지털 전환과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해선 AI와 빅데이터 관련 역량이 필수라고 판단해 생산기술원 주도로 이 과정을 개발 및 진행하게 됐다.

과정 참가자들은 현업에 복귀해 실무 과제를 해결하고 데이터를 활용해 제조 혁신을 수행하게 된다.

LG전자는 생산기술의 디지털화를 위해 제조 AI 리더 과정을 포함해 데이터 분석, 머신러닝, 딥러닝, 장비 지능화,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등 맞춤형 교육을 운영하며 4차 산업환경에 걸맞은 제조 경쟁력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홍순국 LG전자 생산기술원장 사장은 "한 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운 사업 환경 속에서 제조 분야의 신속한 디지털 전환은 필수적"이라며 "우수 인재를 지속 육성해 제조 혁신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rock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