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생생뉴스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휘발유 가격 18주 만에 상승…전국 평균 1258.6원
입력: 2020.05.30 15:02 / 수정: 2020.05.30 15:02
전국 주유소에서 판매하는 평균 휘발유 가격이 18주 만에 상승했다. /임세준 기자
전국 주유소에서 판매하는 평균 휘발유 가격이 18주 만에 상승했다. /임세준 기자

업계 "휘발유 가격 당분간 오를 듯"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전국 주간 단위 휘발유 가격이 18주 만에 상승했다. 올해 1월부터 이어져 온 하락세가 4개월 만에 오름세로 전환한 것이다. 정유업계는 바닥을 찍은 휘발유 가격이 당분간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30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넷째 주 전국 주요소 주간 단위 휘발유 판매 가격은 전주 대비 9.8원 오른 리터당 1258.6원을 기록했다.

지난 1월 말부터 이어져 온 하락세가 4개월여 만에 반등한 것이다.

이번주 서울 주요소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15.4원 상승한 1357.3원으로 집계됐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 주요소 휘발유 가격도 11.3원 상승해 1220.3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요소 휘발유 가격이 1218.7원으로 가장 저렴했으며, SK에너지 주요소 가격이 1271.0원으로 가장 비쌌다.

전국 주요소 경유 가격도 리터당 168.6원을 기록해 지난주보다 8.6원 상승했다.

업계는 당분간 휘발유 가격의 오름세가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두바이유의 경우 4월 다섯째주 기준 배럴당 18.1달러였으나, 이달 셋째주 배럴당 33.3달러로 올랐다. 국제유가 변동 결과가 국내에 반영되기까지 2~3주의 시차가 있다.

한국석유공사 관계자는 "미국의 정제가동률 상승 등의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했다"면서도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의 감산 규모 유지에 대한 러시아의 미온적 태도가 상승 폭을 제한했다"고 말했다.

js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