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생활경제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롯데칠성음료, 호국보훈 문화 확산 위한 협약식 진행
입력: 2020.05.26 18:09 / 수정: 2020.05.26 18:09
롯데칠성음료가 6·25 70주년을 맞아 호국보훈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정찬우 롯데칠성음료 HR부문장(왼쪽)과 오진영 서울지방보훈청장. /롯데칠성음료 제공
롯데칠성음료가 6·25 70주년을 맞아 호국보훈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정찬우 롯데칠성음료 HR부문장(왼쪽)과 오진영 서울지방보훈청장. /롯데칠성음료 제공

롯데칠성음료, '칠성사이다 스트롱 호국보훈 에디션' 120만 개 한정판 출시

[더팩트|문수연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올해 6·25 70주년을 맞아 서울지방보훈청과 함께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보훈청 청사 호국홀에서 '6·25 및 칠성사이다 출시 70주년 기념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롯데칠성음료는 1950년 선보인 칠성사이다 70주년을 기념하며, 6·25부터 지금까지 70년간 나라를 위해 희생한 영웅을 추모하고 숭고한 호국정신을 기리기 위해 민관협력의 사회공헌활동 일환으로 이번 협약식을 진행하게 됐다.

롯데칠성음료는 협약식을 통해 칠성사이다 판매수익금 중 일부인 1억1000만 원을 후원금으로 전달했다. 후원금은 저소득 국가유공자를 대상으로 한 아이시스 생수정기배송 등 복지 지원과 '62570 PEACE 온라인콘서트' 등 기념사업 등에 쓰일 예정이다.

롯데칠성음료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칠성사이다 스트롱 호국보훈 에디션을 한정판으로 출시한다. /롯데칠성음료 제공
롯데칠성음료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칠성사이다 스트롱 호국보훈 에디션'을 한정판으로 출시한다. /롯데칠성음료 제공

한편, 롯데칠성음료는 오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칠성사이다 스트롱 호국보훈 에디션' 120만 개를 한정판으로 출시한다. 한정판은 군용 위장 무늬인 카모플라쥬 패턴을 라벨에 넣어 차별화했으며, 호국보훈 문화 확산을 위해 6·25 70주년 슬로건 '기억', '함께', '평화'의 문구를 담았다.

또한, 국민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았던 국가수호 현충시설인 '한강방어 백골부대 전적비', '현봉학 박사동상', '백마고지3용사의 상', '해병대 104고지 전적비' 등 4곳의 홍보를 위한 QR코드를 넣은 것도 특징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6·25 70주년과 칠성사이다 70주년의 공통된 의미를 통해 평화의 70년을 기억하기 위해 스페셜 에디션 제품을 출시했다"며 "소비자들 또한 올해로 70년을 맞이한 칠성사이다 스트롱을 구매하는 것을 통해 6·25 참전 호국 영웅의 복지 지원 사업에 동참 할 수 있는 뜻깊은 6월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munsuyeon@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