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IT >E스포츠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2020 LCK 스프링' 평균 시청자 436만…라이엇 "비대면 e스포츠 가능성 봤다"
입력: 2020.05.18 10:54 / 수정: 2020.05.18 10:54
페이커 이상혁이 지난달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결승전에서 젠지 e스포츠를 꺾은 뒤 우승컵을 들어 올리고 있다. /라이엇게임즈 제공
'페이커' 이상혁이 지난달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결승전에서 젠지 e스포츠를 꺾은 뒤 우승컵을 들어 올리고 있다. /라이엇게임즈 제공

[더팩트 | 최승진 기자] '2020 우리은행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2020 LCK 스프링)'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리그 개막과 무관중으로 경기를 진행했음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대비 일 평균 순 시청자 수가 13.4% 증가한 463만여 명을 기록했다.

라이엇게임즈는 18일 '2020 LCK 스프링(2020년 2월 5일~4월 25일)' 방송과 경기 기록을 공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일 평균 최고 동시 시청자 수도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4% 증가한 82만여 명으로 집계됐다. 라이엇게임즈 측은 "코로나19 여파에도 불구하고 비대면으로도 즐길 수 있는 e스포츠 장점을 LCK가 효과적으로 활용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LCK 스프링 스플릿 최고 동시 접속자 수 82만여 명 가운데 약 62%가 해외 시청자 수(약 51만여 명)로 집계돼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찾아보는 인기 스포츠 콘텐츠임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특히 전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팬을 보유한 e스포츠 선수인 '페이커' 이상혁 선수가 소속된 T1과 LCK 스프링 개막 전부터 강력한 선수 로스터 구성으로 화제를 불러 모은 젠지 e스포츠 결승전은 최고 동시 시청자 수 215만여 명 이상, 평균 동시 시청자 수 약 120만 명이라는 기록을 달성했다.

'2020 LCK 스프링'은 진기한 경기 기록이 세워진 스플릿이기도 했다. T1의 '페이커' 이상혁 선수가 LCK 통산 2000킬과 최다 출전(561경기)을 달성하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다. T1의 '테디' 박진성 선수와 함께 LCK 어워드 3관왕을 받은 젠지e스포츠의 '비디디' 곽보성 선수와 '룰러' 박재혁 선수는 LCK 통산 1000킬을 달성했다. 또한, 이번 스플릿에서 5명의 선수가 펜타킬을 기록했고 이중 APK 프린스의 '하이브리드' 이우진 선수는 LCK 최초로 한 스플릿에서 3회의 펜타킬을 달성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이번 스플릿 '최고존재감 챔피언'은 밴픽률 98.7%(밴 157회, 픽 90회)를 기록한 '세트'이며 아펠리오스(밴픽률 97.1%, 밴 162회, 픽 79회)와 오른(밴픽률 84.9%, 밴102회, 픽106회)이 그 뒤를 이었다.

라이엇게임즈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유례없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철저한 방역 활동과 매끄러운 온라인 리그 진행 준비를 통해 이번 스플릿을 원만하게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비대면으로도 리그를 이어나갈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볼 수 있었지만, 그래도 선수들이 현장에서 팬들의 함성소리를 들으면서 경기할 수 있는 날이 어서 오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shaii@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