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생생뉴스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이마트 '선택과 집중' 박차…노브랜드 필리핀 2호점 출점
입력: 2019.12.25 06:00 / 수정: 2019.12.25 06:00
이마트가 선택과 집중 전략의 일환으로 필리핀 산 페드로 지역에 노브랜드 2호점을 낸다. 사진은 노브랜드 필리핀 1호점 모습. /이마트 제공
이마트가 '선택과 집중' 전략의 일환으로 필리핀 산 페드로 지역에 노브랜드 2호점을 낸다. 사진은 노브랜드 필리핀 1호점 모습. /이마트 제공

1호점 영업 성황에 수시 품절…"간식 즐기는 '메리엔다' 문화 덕"

[더팩트|이민주 기자] 이마트가 '선택과 집중' 전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잘하는 것에 집중하고, 안되는 것을 버리겠다는 사업 재편 계획을 발표한 이마트가 수익성이 높은 전문점 '노브랜드' 해외 매장 확대에 나섰다.

이마트는 오는 27일 필리핀 산 페드로 지역의 로빈슨 사우스 갤러리아 몰에 노브랜드 2호 매장을 낸다고 24일 밝혔다.

매장 규모는 353㎡(107평)이며, 판매 상품은 노브랜드 630여 종과 현지 상품 150여 종이다.

이마트에 따르면 산 페드로 지역은 상권 내 아파트, 성당, 학교 등이 몰려있는 주거지역이다. 노브랜드 매장이 들어서는 로빈슨 사우스 갤러리아 몰은 이 지역에 위치한 복합쇼핑몰로 인근에 고속도로가 지나가 주변 도시로부터 방문객을 대거 흡수한다는 이점이 있다.

1호점과의 차별점은 '노브랜드 카페'가 들어선다는 점이다. 카페 규모는 29㎡(9평) 수준으로 내년 1월 초 문을 연다. 이마트 측은 간식을 수시로 즐기는 필리핀 문화를 반영한 전략이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이마트가 필리핀 매장 확대에 나선 배경에는 지난달 먼저 문을 연 1호점의 대성공이 있다.

이마트에 따르면 노브랜드 1호점도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1호점에서 인기가 있는 20여 개 상품이 연이어 품절 행진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에 2호점 판매 물량을 1호점으로 끌어와 판매하기도 했다.

이마트가 필리핀 노브랜드 매장을 확대하는 이유는 1호점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기 때문이다. 사진은 노브랜드 필리핀 1호점. /이마트 제공
이마트가 필리핀 노브랜드 매장을 확대하는 이유는 1호점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기 때문이다. 사진은 노브랜드 필리핀 1호점. /이마트 제공

노브랜드 1호점 일평균 매출액은 700만 원이며, 이 중 85% 이상이 노브랜드 자체 상품이 차지한다. 한국 물가 수준을 고려해 환산하면 노브랜드 필리핀 1호점 일평균 매출은 1700만 원 선이다.

특히 과자가 인기다. 필리핀 노브랜드 매출 1~8위 모두가 과자 상품이며 전체 식품 매출 중 40%가 과자 매출이다. 노브랜드 쿠키와 감자칩이 특히 잘 팔린다.

이마트 측은 한류 열풍과 필리핀의 간식 문화가 시너지를 낸 결과로 분석하고 있다.

이마트 관계자는 "필리핀에는 '메리엔다'라는 고유의 간식 문화가 있다. 하루 세끼 외 두 번 오전 10시와 오후 3시에 메리엔다 시간을 가진다"며 "특히 달고 짠 간식이 대중적으로 인기를 끈다. 이에 노브랜드 갑자칩, 초코칩 쿠키 등이 현지인의 입맛을 사로잡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추후 필리핀 노브랜드 전문점 판매 품목을 냉동 상품까지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며 "노브랜드를 방문한 소비자들이 바나나우유 등 유가공품과 떡볶이 등 한국 간식을 지속적으로 요청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황종순 이마트 해외사업팀장은 "필리핀 노브랜드 전문점 1호점이 예상을 뛰어넘는 인기를 끌며 오픈 한 달 만에 시장에 안착했다"며 "2호점은 필리핀 간식 문화를 반영해 카페 형태의 쉼터를 제공하고 친숙함을 줄 예정"이라고 전했다.

minju@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