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게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넥슨, 스웨덴 개발사 '엠바크' 지분 66.1%로 확대
입력: 2019.07.01 18:49 / 수정: 2019.07.01 18:49
넥슨이 스웨덴 개발사 엠바크 스튜디오 지분 투자를 확대했다. /더팩트 DB
넥슨이 스웨덴 개발사 엠바크 스튜디오 지분 투자를 확대했다. /더팩트 DB

추가 지분 취득 자회사 편입, 서구권 시장 공략 강화 박차

[더팩트 | 최승진 기자] 넥슨은 1일 엠바크 스튜디오(엠바크)에 대한 지분 투자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스웨덴 스톡홀름에 기반을 둔 게임 개발사 엠바크는 신기술을 바탕으로 쌍방향 게임 콘텐츠와 가상 온라인 세계 구축 등 새로운 유형의 온라인게임을 개발하기 위해 설립됐다.

넥슨은 지난해 11월 에바크에 대한 전략적 투자 단행에 이어 이번 투자로 32.8%의 추가 지분을 취득해 전체 66.1%의 지분을 보유하게 됐다.

이로써 엠바크는 넥슨의 자회사로 편입돼 서구권 시장에서 넥슨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는 역할을 한다. 지난 3월 넥슨 신임 사내이사로 선임된 엠바크 창업자 패트릭 쇠더룬드 역시 사내이사 역할을 지속한다.

그는 "올해 초 넥슨 이사회에 합류한 이후 수백만 명의 이용자를 대상으로 10년 이상 성공적인 게임 서비스를 지속 중인 넥슨의 노하우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넥슨과 엠바크는 근본적으로 같은 방향의 비전을 갖고 있다. 두 회사 모두 새로운 관점과 기술력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방식의 게임개발과 서비스들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투자를 통해 넥슨은 글로벌 지식재산권을 탄생시킨 엠바크의 개발역량에 넥슨의 라이브게임 운영 노하우를 접목시킨 차세대 온라인게임을 선보이기 위한 협업을 해나갈 예정이다.

오웬 마호니 넥슨(일본법인) 대표이사는 "엠바크는 짧은 시간 내 놀라운 성과를 내고 있으며 넥슨 이사회에 합류한 패트릭은 자사 비전을 추진하는데 있어 필수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다"며 "넥슨과 엠바크는 각각 전문성 공유를 통해 온라인게임 서비스 역량 극대화와 서구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엠바크는 글로벌 지식재산권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현재 차세대 온라인 세계를 대표할 만한 첫 번째 멀티플레이게임을 개발하고 있다.

shaii@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