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섹션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아이폰XS맥스' 원가 얼마일까…'부품 50만 원 수준'
입력: 2018.09.26 15:22 / 수정: 2018.09.26 15:22
미국에서 1249달러에 판매되는 아이폰XS맥스 256GB 모델의 부품 원가가 443달러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애플 홈페이지 캡처
미국에서 1249달러에 판매되는 '아이폰XS맥스' 256GB 모델의 부품 원가가 443달러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애플 홈페이지 캡처

'아이폰XS맥스' 256GB 모델, 제조원가 49만 원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애플 신형 '아이폰' 중 상위 모델인 '아이폰XS맥스'(256GB)의 제조원가가 443달러(약 49만 원)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26일 글로벌 지적재산권·기술서비스 분석 업체 테크인사이츠에 따르면 '아이폰XS맥스'의 원가는 443달러로 지난해 출시된 '아이폰X'(64GB)보다 50달러(약 6만 원)가량 비쌌다. 이 모델의 미국 시장 출고가는 1249달러(약 139만 원)다.

테크인사이츠는 '아이폰XS맥스'에서 단일 부품으로 가장 비싼 것은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를 꼽았다. 이 부품의 단가는 80.50달러(약 8만9000원)로, '아이폰X'의 디스플레이 부품 가격인 77.27달러(약 8만6000원)보다 소폭 높다.

'아이폰XS맥스'의 부품 가격은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인 A12 바이오닉칩과 모뎀이 72달러(약 8만 원), 내장메모리가 64.50달러(약 7만2000원), 카메라가 44달러(약 4만9000원), 배터리가 9달러(약 1만 원) 수준이었다.

한편 애플은 올해 '아이폰XS'와 '아이폰XS맥스', 보급형인 '아이폰XR'을 발표했다. 기본 모델 기준으로 판매 시작 가격은 각각 999달러(약 112만 원), 1099달러(123만 원), 749달러(약 84만 원) 등이다.

rock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