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10월까지 초안 내놔야" 최태원 SK 회장, CEO들에게 던진 과제는?
입력: 2018.06.26 18:30 / 수정: 2018.06.26 18:31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26일 경기도 이천 SKMS연구소에서 열린 2018 확대경영회의에서 그룹 계열사 CEO들에게 사회적 가치추구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주문했다. /SK그룹 제공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26일 경기도 이천 SKMS연구소에서 열린 '2018 확대경영회의'에서 그룹 계열사 CEO들에게 사회적 가치추구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주문했다. /SK그룹 제공

SK그룹, 사회적 가치 전담 조직 및 사업모델 개발한다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딥 체인지' 실현의 최우선 과제로 사회적 가치 추구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주문했다.

SK그룹은 26일 경기도 이천 SKMS연구소에서 최 회장을 비롯해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조대식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및 7개 위원회 위원장, 주요 관계사 CEO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확대경영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주요 관계사 CEO들은 관계사별로 진행해온 글로벌 성장 관점의 성과와 시사점에 대해 발표하고, 추진 과정에서 겪은 애로 사항에 관해서도 공유하고 토론했다. 또한, 글로벌 경영 여건이 어려운 상황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토대로 경제·사회적 가치를 극대화하는 방안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특히, 최 회장은 이날 클로징 스피치에서 '타인이나 공동체의 이익을 위한 행동이 궁극적으로는 개인의 이익에도 부합한다'는 프랑스 철학자 알렉시스 토크빌의 이론을 예로 들며 사회적 가치 창출의 중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최 회장은 역사적으로 오래된 이 이론이 실증적으로도 확인되고 있다"며 "결국 사회와 고객에 친화적인 기업은 단기적인 손실이 발생하더라도 긍정적인 평판으로 장기적으로 기업가치가 성장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사회의 신뢰를 받는 기업이 되기 위해서는 실제로 사회적 가치를 적극적으로 추구하고, 일하는 방식을 혁신해야 하며, 이 원칙은 글로벌에서도 예외가 아니다"고 강조했다.

최태원 회장은 이날 그룹 계열사 CEO들에게 하반기 CEO 세미나 때까지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조직 및 제도 설계 방향에 대해 준비하고, 내년부터 시행에 착수할 것을 주문했다.
최태원 회장은 이날 그룹 계열사 CEO들에게 하반기 'CEO 세미나' 때까지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조직 및 제도 설계 방향에 대해 준비하고, 내년부터 시행에 착수할 것을 주문했다.

최 회장은 또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맞춰 인도의 '보텍스', 스웨덴의 'ABB', 일본의 '도요타' 등 다수 글로벌 기업은 이미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를 동시에 추구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내거나 단기적 성과와 장기적 혁신을 추구하는 조직을 분리하는 등 새로운 조직설계를 도입해 블루오션 시프트를 이뤄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룹 계열사 CEO들에게 오는 10월로 예정된 CEO 세미나 때까지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조직 및 제도 설계 방향에 대해 준비하고, 내년부터 시행에 착수할 것을 주문했다.

최 회장의 주문에 따라 SK그룹은 경제적 가치 추진에 중점을 뒀던 기존 조직에 사회적 가치를 동시에 추구하도록 하는 것은 물론 전담조직을 통한 새로운 사업모델 개발, 사회적 가치 추진과정에서 장애 요인 규명 및 해결 방안 수립, 외부 파트너와의 협업 추진 등 각 관계사가 처한 상황에 맞게 조직을 새롭게 설계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SK그룹은 사회적 가치와 관련한 평가 및 보상에 관해서도 조직 운영 계획에 맞춰 정성적·정량적 평가를 포함하는 등 다양한 방법을 마련하기로 했다.

likehyo85@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